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靑, ‘'나경원 평창조직위원 파면’ 청원에 “조직위 권한”
입력 2018.03.06 (13:19) 수정 2018.03.06 (13:53) 정치
靑, ‘'나경원 평창조직위원 파면’ 청원에 “조직위 권한”
청와대는 6일(오늘)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을 평창올림픽 조직위원에서 파면해 달라'는 국민청원에 "조직위 위원의 선임과 해임은 조직위의 권한"이라고 답했다.

김홍수 청와대 교육문화 비서관은 이날 SNS 방송 '11시 50분 청와대입니다'에 출연해 "서한 발송이 조직위 정관에서 정한 해임사유인지 여부는 청와대로서는 알 수 없다"며 "조직위는 사유에 따라 위원총회 의결을 거쳐 조직위원장이 위원을 해임할 수 있게 돼 있다"고 설명했다.

이는 나 의원 파면 여부는 평창올림픽 조직위에서 결정할 사안이라는 의미로 김 비서관은 "조직위에서도 청원에 참여한 국민의 뜻을 잘 알고 있으리라고 생각하나, 이미 우리는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잘 치렀고, 곧 패럴림픽이 시작하는 시점에 와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나 의원은 지난 1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에 여자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 구성에 반대한다는 서한을 보냈고, 이에 나 의원의 조직위원 파면을 요청하는 청원이 제기됐다.

해당 청원에는 지난달 19일까지 36만 905명이 동참해 '한 달 내 20만 명 이상 참여'라는 청와대의 답변 기준을 충족했다.

이번 답변으로 청와대는 지금까지 12개의 국민청원에 답을 내놨으며 ▲국회의원 급여 최저 시급 책정 ▲포털 사이트 네이버 수사 ▲아파트 단지 내 교통사고 처벌 ▲경제민주화 ▲일베 사이트 폐쇄 ▲이윤택 씨 성폭행 진상규명 등 청원에 답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靑, ‘'나경원 평창조직위원 파면’ 청원에 “조직위 권한”
    • 입력 2018.03.06 (13:19)
    • 수정 2018.03.06 (13:53)
    정치
靑, ‘'나경원 평창조직위원 파면’ 청원에 “조직위 권한”
청와대는 6일(오늘)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을 평창올림픽 조직위원에서 파면해 달라'는 국민청원에 "조직위 위원의 선임과 해임은 조직위의 권한"이라고 답했다.

김홍수 청와대 교육문화 비서관은 이날 SNS 방송 '11시 50분 청와대입니다'에 출연해 "서한 발송이 조직위 정관에서 정한 해임사유인지 여부는 청와대로서는 알 수 없다"며 "조직위는 사유에 따라 위원총회 의결을 거쳐 조직위원장이 위원을 해임할 수 있게 돼 있다"고 설명했다.

이는 나 의원 파면 여부는 평창올림픽 조직위에서 결정할 사안이라는 의미로 김 비서관은 "조직위에서도 청원에 참여한 국민의 뜻을 잘 알고 있으리라고 생각하나, 이미 우리는 평창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잘 치렀고, 곧 패럴림픽이 시작하는 시점에 와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나 의원은 지난 1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에 여자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 구성에 반대한다는 서한을 보냈고, 이에 나 의원의 조직위원 파면을 요청하는 청원이 제기됐다.

해당 청원에는 지난달 19일까지 36만 905명이 동참해 '한 달 내 20만 명 이상 참여'라는 청와대의 답변 기준을 충족했다.

이번 답변으로 청와대는 지금까지 12개의 국민청원에 답을 내놨으며 ▲국회의원 급여 최저 시급 책정 ▲포털 사이트 네이버 수사 ▲아파트 단지 내 교통사고 처벌 ▲경제민주화 ▲일베 사이트 폐쇄 ▲이윤택 씨 성폭행 진상규명 등 청원에 답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