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동조선 결국 법정관리…STX는 조건부 회생
입력 2018.03.09 (06:23) 수정 2018.03.09 (07:51)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성동조선 결국 법정관리…STX는 조건부 회생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와 채권단이 부실이 누적된 성동조선과 STX조선에 대한 구조조정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성동조선은 법정관리를, STX조선은 대규모 인력 감축을 포함한 강도높은 구조조정을 전제로 정상화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때 세계 8위 조선업체였던 성동조선의 생사를 결국 법원이 결정하게 됐습니다.

정부와 채권단은 부실이 누적된 성동조선에 추가 자금 지원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자금을 더 투입해도 회사가 살아날 가능성이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김동연/경제부총리 : "추가 구조조정 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성동조선은 법원에 의한 회생절차, 법정관리 신청이 불가피하다."]

성동조선은 2010년부터 채권단 자율협약에 들어가 지금까지 공적 자금을 수혈받아 연명해왔습니다.

주채권은행인 수출입은행이 쏟아부은 돈만 3조 원이 넘습니다.

정부는 이번 결정으로 경쟁력을 잃은 기업에 자금 지원을 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관철시켰지만, 8년간 세금을 낭비한 것 아니냐는 비판은 피할 수 없게 됐습니다.

[은성수/수출입은행장 : "당연히 책임에 대해서는 느껴야죠. 느껴야 되고. 저희 수은 직원들도 책임과 그런 어려운 과정을 겪고 있다는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STX 조선은 대규모 인력 감축 등 구조조정을 전제로 정상화가 추진되지만, 한 달 안에 구조조정에 대한 노사 확약서를 제출하지 않으면 역시 법정관리로 가게 됩니다.

정부는 조선사 구조조정과 GM 공장 폐쇄로 어려움을 겪는 경남 통영과 전북 군산에 2천4백억 원의 자금을 긴급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성동조선 결국 법정관리…STX는 조건부 회생
    • 입력 2018.03.09 (06:23)
    • 수정 2018.03.09 (07:51)
    뉴스광장 1부
성동조선 결국 법정관리…STX는 조건부 회생
[앵커]

정부와 채권단이 부실이 누적된 성동조선과 STX조선에 대한 구조조정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성동조선은 법정관리를, STX조선은 대규모 인력 감축을 포함한 강도높은 구조조정을 전제로 정상화하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한때 세계 8위 조선업체였던 성동조선의 생사를 결국 법원이 결정하게 됐습니다.

정부와 채권단은 부실이 누적된 성동조선에 추가 자금 지원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자금을 더 투입해도 회사가 살아날 가능성이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김동연/경제부총리 : "추가 구조조정 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성동조선은 법원에 의한 회생절차, 법정관리 신청이 불가피하다."]

성동조선은 2010년부터 채권단 자율협약에 들어가 지금까지 공적 자금을 수혈받아 연명해왔습니다.

주채권은행인 수출입은행이 쏟아부은 돈만 3조 원이 넘습니다.

정부는 이번 결정으로 경쟁력을 잃은 기업에 자금 지원을 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관철시켰지만, 8년간 세금을 낭비한 것 아니냐는 비판은 피할 수 없게 됐습니다.

[은성수/수출입은행장 : "당연히 책임에 대해서는 느껴야죠. 느껴야 되고. 저희 수은 직원들도 책임과 그런 어려운 과정을 겪고 있다는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STX 조선은 대규모 인력 감축 등 구조조정을 전제로 정상화가 추진되지만, 한 달 안에 구조조정에 대한 노사 확약서를 제출하지 않으면 역시 법정관리로 가게 됩니다.

정부는 조선사 구조조정과 GM 공장 폐쇄로 어려움을 겪는 경남 통영과 전북 군산에 2천4백억 원의 자금을 긴급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