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팀 킴’ 여자 컬링 대표팀, 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입력 2018.03.09 (07:36) 수정 2018.03.09 (08:11)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팀 킴’ 여자 컬링 대표팀, 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동영상영역 끝
["영미 가야지 가야지 가야지 영미!"]

평창 동계올림픽 최고의 유행어를 만든 여자 컬링 대표팀이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올랐습니다.

올림픽이 끝나자마자 광고 출연 요청이 밀려들면서 대표팀은 최근 모 전자회사와 청소기 모델 계약을 맺고 생애 첫 광고 촬영을 마쳤다고 합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일찌감치 예상했다는 반응인데요, 앞서 온라인에선 컬링 장비 '스톤'이 로봇청소기와 비슷하고 선수들의 동작도 청소하는 모습을 연상케 한다며 각종 패러디 영상이 쏟아지기도 했죠.

또 여자 컬링 대표팀은 선수 5명 가운데 4명이 마늘로 유명한 경북 의성 출신이라 '갈릭 걸스'라는 애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요,

그 여세를 몰아, 마늘이 들어간 가공식품 모델로도 발탁이 됐다고 합니다.

광고계는 여자 컬링 대표팀이 밝고 건강한 이미지로 국민적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기업들의 러브콜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팀 킴’ 여자 컬링 대표팀, 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 입력 2018.03.09 (07:36)
    • 수정 2018.03.09 (08:11)
    뉴스광장
[문화광장] ‘팀 킴’ 여자 컬링 대표팀, 광고계 블루칩 급부상
["영미 가야지 가야지 가야지 영미!"]

평창 동계올림픽 최고의 유행어를 만든 여자 컬링 대표팀이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올랐습니다.

올림픽이 끝나자마자 광고 출연 요청이 밀려들면서 대표팀은 최근 모 전자회사와 청소기 모델 계약을 맺고 생애 첫 광고 촬영을 마쳤다고 합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일찌감치 예상했다는 반응인데요, 앞서 온라인에선 컬링 장비 '스톤'이 로봇청소기와 비슷하고 선수들의 동작도 청소하는 모습을 연상케 한다며 각종 패러디 영상이 쏟아지기도 했죠.

또 여자 컬링 대표팀은 선수 5명 가운데 4명이 마늘로 유명한 경북 의성 출신이라 '갈릭 걸스'라는 애칭으로 불리기도 했는데요,

그 여세를 몰아, 마늘이 들어간 가공식품 모델로도 발탁이 됐다고 합니다.

광고계는 여자 컬링 대표팀이 밝고 건강한 이미지로 국민적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기업들의 러브콜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