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포영화 ‘곤지암’ 해외 47개국에 판매
입력 2018.03.14 (09:43) 수정 2018.03.14 (09:47) 연합뉴스
공포영화 ‘곤지암’ 해외 47개국에 판매
이달 28일 개봉하는 공포영화 '곤지암'이 해외 47개국에 판매됐다고 배급사 쇼박스가 14일 밝혔다.

'곤지암'(정범식 감독)은 일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아시아 전역을 비롯해 북미, 중남미, 호주, 뉴질랜드 등에 선판매됐다. 아울러 북미와 호주, 싱가포르 등지에서는 극장 개봉을 확정했다.

'곤지암'은 CNN 선정 세계 7대 소름 끼치는 장소로 선정된 '곤지암 정신병원'을 모티프로 한 작품으로, 공포체험단 7명이 정신병원에서 겪는 기이하고 섬뜩한 일을 그렸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공포영화 ‘곤지암’ 해외 47개국에 판매
    • 입력 2018.03.14 (09:43)
    • 수정 2018.03.14 (09:47)
    연합뉴스
공포영화 ‘곤지암’ 해외 47개국에 판매
이달 28일 개봉하는 공포영화 '곤지암'이 해외 47개국에 판매됐다고 배급사 쇼박스가 14일 밝혔다.

'곤지암'(정범식 감독)은 일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아시아 전역을 비롯해 북미, 중남미, 호주, 뉴질랜드 등에 선판매됐다. 아울러 북미와 호주, 싱가포르 등지에서는 극장 개봉을 확정했다.

'곤지암'은 CNN 선정 세계 7대 소름 끼치는 장소로 선정된 '곤지암 정신병원'을 모티프로 한 작품으로, 공포체험단 7명이 정신병원에서 겪는 기이하고 섬뜩한 일을 그렸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