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비자원, 식품 알레르기 사고 2년 새 2배로 늘어
입력 2018.03.14 (12:37) 수정 2018.03.14 (12:43)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소비자원, 식품 알레르기 사고 2년 새 2배로 늘어
동영상영역 끝
한국소비자원은 지난해 소비자 위해 감시 시스템에 접수된 식품 알레르기 관련 사고가 835건으로, 2년 전인 2015년의 419건보다 2배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3년 동안 접수된 사고는 모두 천 853 건으로, 이 가운데 약 27%는 10세 미만의 영유아, 어린이에게 일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비자원은 어린이 대상 식품의 경우 현행 알레르기 주의 환기 표시를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소비자원, 식품 알레르기 사고 2년 새 2배로 늘어
    • 입력 2018.03.14 (12:37)
    • 수정 2018.03.14 (12:43)
    뉴스 12
소비자원, 식품 알레르기 사고 2년 새 2배로 늘어
한국소비자원은 지난해 소비자 위해 감시 시스템에 접수된 식품 알레르기 관련 사고가 835건으로, 2년 전인 2015년의 419건보다 2배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3년 동안 접수된 사고는 모두 천 853 건으로, 이 가운데 약 27%는 10세 미만의 영유아, 어린이에게 일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소비자원은 어린이 대상 식품의 경우 현행 알레르기 주의 환기 표시를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