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잔여물 수색 과정서 사람뼈 추정 1점 발견
입력 2018.03.14 (18:31) 수정 2018.03.14 (19:06) 사회
세월호 잔여물 수색 과정서 사람뼈 추정 1점 발견
세월호 선체 절단물 수색 과정에서 사람뼈로 추정되는 뼈 1점이 발견됐다.

해양수산부는 오늘 오후 3시 30분쯤 목포 신항만 세월호 선체 절단물 수색 과정에서 사람 뼈로 추정되는 15~20cm의 뼈 1점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오늘 오후 5시쯤 정밀 감식을 위해 국과수가 내려와 뼈 상태를 확인했고, 원주 본원으로 이송했다.

이번에 뼈가 발견된 곳은 세월호 외부를 둘러쌌던 유출 방지막 등 선체 잔해 더미인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 신항에는 오늘밤 비가 내릴 예정이어서 유가족들의 요청으로 세월호 절단물은 방수포로 덮어 보관하고 있다.

해수부는 현재 목포 신항에 있는 세월호 절단물 수색작업을 이달 말까지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세월호 잔여물 수색 과정서 사람뼈 추정 1점 발견
    • 입력 2018.03.14 (18:31)
    • 수정 2018.03.14 (19:06)
    사회
세월호 잔여물 수색 과정서 사람뼈 추정 1점 발견
세월호 선체 절단물 수색 과정에서 사람뼈로 추정되는 뼈 1점이 발견됐다.

해양수산부는 오늘 오후 3시 30분쯤 목포 신항만 세월호 선체 절단물 수색 과정에서 사람 뼈로 추정되는 15~20cm의 뼈 1점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오늘 오후 5시쯤 정밀 감식을 위해 국과수가 내려와 뼈 상태를 확인했고, 원주 본원으로 이송했다.

이번에 뼈가 발견된 곳은 세월호 외부를 둘러쌌던 유출 방지막 등 선체 잔해 더미인 것으로 알려졌다.

목포 신항에는 오늘밤 비가 내릴 예정이어서 유가족들의 요청으로 세월호 절단물은 방수포로 덮어 보관하고 있다.

해수부는 현재 목포 신항에 있는 세월호 절단물 수색작업을 이달 말까지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