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文대통령 ADB총재 접견…“아시아 번영위해 신남·북방정책 추진”
입력 2018.03.14 (18:54) 수정 2018.03.14 (18:55) 인터넷 뉴스
文대통령 ADB총재 접견…“아시아 번영위해 신남·북방정책 추진”
문재인 대통령은 14일(오늘) "한국은 성장의 경험을 아시아 국가들과 공유하면서 역내의 공동 번영과 평화를 추구하기 위해 신남방정책과 신북방정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나카오 다케히코 아시아개발은행(ADB) 총재를 접견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아시아 지역의 혁신 성장과 포용적 성장, 지속가능한 개발이라는 목표를 향해 ADB와 긴밀하게 협력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아시아 지역의 개발과 성장을 위해 그동안 ADB의 기여가 매우 컸다”며 “앞으로도 ADB의 역할이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이어 "한국도 후대에는 원조를 제공하는 나라가 됐지만, 과거 고도 성장기에 ADB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며 사의를 표했다.

이에 나카오 총재는 "ADB는 한국을 매우 중요한 파트너로 생각하고 있다"며 "앞으로 한국 정부가 신남방정책과 신북방정책을 통해 ADB에 더 많은 기여를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 정부가 ADB와 아시아태평양 국가들에 대한 지원을 계속해 줄 것을 요청하며, 한국 정부의 노력에 사의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접견에는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홍장표 청와대 경제수석, 차영환 경제정책비서관 등이 배석했다.
  • 文대통령 ADB총재 접견…“아시아 번영위해 신남·북방정책 추진”
    • 입력 2018.03.14 (18:54)
    • 수정 2018.03.14 (18:55)
    인터넷 뉴스
文대통령 ADB총재 접견…“아시아 번영위해 신남·북방정책 추진”
문재인 대통령은 14일(오늘) "한국은 성장의 경험을 아시아 국가들과 공유하면서 역내의 공동 번영과 평화를 추구하기 위해 신남방정책과 신북방정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나카오 다케히코 아시아개발은행(ADB) 총재를 접견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아시아 지역의 혁신 성장과 포용적 성장, 지속가능한 개발이라는 목표를 향해 ADB와 긴밀하게 협력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아시아 지역의 개발과 성장을 위해 그동안 ADB의 기여가 매우 컸다”며 “앞으로도 ADB의 역할이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이어 "한국도 후대에는 원조를 제공하는 나라가 됐지만, 과거 고도 성장기에 ADB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며 사의를 표했다.

이에 나카오 총재는 "ADB는 한국을 매우 중요한 파트너로 생각하고 있다"며 "앞으로 한국 정부가 신남방정책과 신북방정책을 통해 ADB에 더 많은 기여를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 정부가 ADB와 아시아태평양 국가들에 대한 지원을 계속해 줄 것을 요청하며, 한국 정부의 노력에 사의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접견에는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홍장표 청와대 경제수석, 차영환 경제정책비서관 등이 배석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