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의사 평균 월급 1,304만 원…정규직 노동자의 4.6배
입력 2018.03.14 (19:58) 수정 2018.03.14 (20:00) 인터넷 뉴스
의사 평균 월급 1,304만 원…정규직 노동자의 4.6배
우리나라 의사의 월 평균 임금액은 약 1304만 원으로 정규직 노동자보다 4.6배 많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건강보험공단에 신고된 소득자료를 활용해 계산한 '국민보건의료 실태조사'를 보면, 우리나라 의사의 월 평균 임금은 2016년 기준으로 1304만 6천 원이었다. 연봉으로는 약 1억 5656만 원이다.

의사 월 평균 임금은 의료기관 규모가 작을수록 높았다. 100병상 미만(30∼99병상) 규모 중소병원이 1996만 원으로 임금이 가장 많았고, 입원 병상이 있는 동네의원에 근무하는 의사는 1917만 원, 입원 병상이 없는 의원일 경우 1362만 원이었다.

이에 반해 상급종합병원(867만 원)이나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919만 원) 등 대형병원에 근무하는 의사들의 월 평균 임금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이들 의료기관에는 수련과정에 있는 전공의 등 상대적으로 임금수준이 낮은 의사 면허 소지자가 많이 근무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통계청 집계로 2016년 정규직 노동자의 월 평균 임금은 279만 5천 원, 비정규직은 149만 4천 원이었다. 의사들이 평균적으로 정규직 노동자보다 4.6배, 비정규직 노동자보다는 8.7배 더 많이 버는 것으로 나타났다.
  • 의사 평균 월급 1,304만 원…정규직 노동자의 4.6배
    • 입력 2018.03.14 (19:58)
    • 수정 2018.03.14 (20:00)
    인터넷 뉴스
의사 평균 월급 1,304만 원…정규직 노동자의 4.6배
우리나라 의사의 월 평균 임금액은 약 1304만 원으로 정규직 노동자보다 4.6배 많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건강보험공단에 신고된 소득자료를 활용해 계산한 '국민보건의료 실태조사'를 보면, 우리나라 의사의 월 평균 임금은 2016년 기준으로 1304만 6천 원이었다. 연봉으로는 약 1억 5656만 원이다.

의사 월 평균 임금은 의료기관 규모가 작을수록 높았다. 100병상 미만(30∼99병상) 규모 중소병원이 1996만 원으로 임금이 가장 많았고, 입원 병상이 있는 동네의원에 근무하는 의사는 1917만 원, 입원 병상이 없는 의원일 경우 1362만 원이었다.

이에 반해 상급종합병원(867만 원)이나 500병상 이상 종합병원(919만 원) 등 대형병원에 근무하는 의사들의 월 평균 임금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이들 의료기관에는 수련과정에 있는 전공의 등 상대적으로 임금수준이 낮은 의사 면허 소지자가 많이 근무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통계청 집계로 2016년 정규직 노동자의 월 평균 임금은 279만 5천 원, 비정규직은 149만 4천 원이었다. 의사들이 평균적으로 정규직 노동자보다 4.6배, 비정규직 노동자보다는 8.7배 더 많이 버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