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치권, MB 철저한 수사 촉구…한국당 “정치보복” 주장
입력 2018.03.14 (21:38) 수정 2018.03.15 (08:46)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정치권, MB 철저한 수사 촉구…한국당 “정치보복” 주장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치권은 철저한 수사와 함께, 이명박 전 대통령의 사과와 반성을 촉구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노무현 전 대통령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라는 주장도 내놨습니다.

남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은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 수사가 국민께 진심으로 사과하고 진실을 밝히는 자리가 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권력형 부패와 비리에 대해선 국민들이 어느 때보다 단호하다며, 숨거나 피할 곳이 전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추미애/더불어민주당 대표 : "20개에 달하는 권력형 비리와 범죄 혐의는 범죄 기네스북에 오를 정도입니다. 명명백백히 밝혀야 할 것이고…."]

자유한국당도 죄를 지었으면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처벌하는 게 당연하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번 수사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죽음에 대한 정치 보복적인 측면이 있다면서 현 정권에 부메랑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김성태/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수사가) 2009년 '노무현의 비극'으로부터 잉태된 측면도 완전히 부정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또다시 반복되는 일은 없기를 바랍니다."

바른미래당은 이 전 대통령은 '적폐 총본산'이라며, 엄정한 수사를 촉구하면서도, 연이은 전직 대통령 수사는 헌정사의 불행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유승민/바른미래당 공동대표 : "국민들의 참담한 심정을 저희들도 헤아려야 한다고 생각을 합니다."]

청와대는 공식 입장이 없다고만 짧게 언급했습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 정치권, MB 철저한 수사 촉구…한국당 “정치보복” 주장
    • 입력 2018.03.14 (21:38)
    • 수정 2018.03.15 (08:46)
    뉴스 9
정치권, MB 철저한 수사 촉구…한국당 “정치보복” 주장
[앵커]

정치권은 철저한 수사와 함께, 이명박 전 대통령의 사과와 반성을 촉구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노무현 전 대통령 죽음에 대한 정치보복이라는 주장도 내놨습니다.

남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은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 수사가 국민께 진심으로 사과하고 진실을 밝히는 자리가 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권력형 부패와 비리에 대해선 국민들이 어느 때보다 단호하다며, 숨거나 피할 곳이 전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추미애/더불어민주당 대표 : "20개에 달하는 권력형 비리와 범죄 혐의는 범죄 기네스북에 오를 정도입니다. 명명백백히 밝혀야 할 것이고…."]

자유한국당도 죄를 지었으면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처벌하는 게 당연하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번 수사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죽음에 대한 정치 보복적인 측면이 있다면서 현 정권에 부메랑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김성태/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수사가) 2009년 '노무현의 비극'으로부터 잉태된 측면도 완전히 부정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또다시 반복되는 일은 없기를 바랍니다."

바른미래당은 이 전 대통령은 '적폐 총본산'이라며, 엄정한 수사를 촉구하면서도, 연이은 전직 대통령 수사는 헌정사의 불행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유승민/바른미래당 공동대표 : "국민들의 참담한 심정을 저희들도 헤아려야 한다고 생각을 합니다."]

청와대는 공식 입장이 없다고만 짧게 언급했습니다.

KBS 뉴스 남승우입니다.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