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북 상주 과수 포장지 공장 화재…2억3천만원 피해
입력 2018.03.15 (00:00) 수정 2018.03.15 (00:57) 인터넷 뉴스
경북 상주 과수 포장지 공장 화재…2억3천만원 피해
오늘(14일) 오후 3시 30분쯤 경북 상주시 인평동의 한 과수 포장지 제조 공장 창고에서 불이 났다.

불은 발생 2시간 30여 분만인 오후 6시쯤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창고 건물 내부 330제곱미터와 과수 포장지, 지게차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억 3천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과수 포장지가 쌓여 있던 창고 안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공장 직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경북 상주 과수 포장지 공장 화재…2억3천만원 피해
    • 입력 2018.03.15 (00:00)
    • 수정 2018.03.15 (00:57)
    인터넷 뉴스
경북 상주 과수 포장지 공장 화재…2억3천만원 피해
오늘(14일) 오후 3시 30분쯤 경북 상주시 인평동의 한 과수 포장지 제조 공장 창고에서 불이 났다.

불은 발생 2시간 30여 분만인 오후 6시쯤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창고 건물 내부 330제곱미터와 과수 포장지, 지게차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2억 3천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과수 포장지가 쌓여 있던 창고 안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공장 직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