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이신설선 운행 중단됐다가 1시간 42분만에 재개
입력 2018.03.17 (15:01) 수정 2018.03.17 (15:06) 인터넷 뉴스
우이신설선 운행 중단됐다가 1시간 42분만에 재개
오늘 낮 12시쯤 우이신설선 솔샘역에서 신호 장애가 발생했다.

이때문에 낮 12시 11분부터 전 구간 운행이 중단됐고 1시간 40분 뒤 재개됐다.

지난 9월 개통 이후 세 번째 운행 중단 사고다.

이번 사고는 2시간 동안 전면 운행이 중단됐던 이달 5일 이후 12일 만에 발생했다.

우이신설선은 서울 시내를 오가는 첫 경전철로 지난해 9월 2일 개통했다.

강북구 북한산 우이역을 출발해 1·2호선 환승역인 동대문구 신설동역까지 11.4㎞를 약 23분에 주파하는 노선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우이신설선 운행 중단됐다가 1시간 42분만에 재개
    • 입력 2018.03.17 (15:01)
    • 수정 2018.03.17 (15:06)
    인터넷 뉴스
우이신설선 운행 중단됐다가 1시간 42분만에 재개
오늘 낮 12시쯤 우이신설선 솔샘역에서 신호 장애가 발생했다.

이때문에 낮 12시 11분부터 전 구간 운행이 중단됐고 1시간 40분 뒤 재개됐다.

지난 9월 개통 이후 세 번째 운행 중단 사고다.

이번 사고는 2시간 동안 전면 운행이 중단됐던 이달 5일 이후 12일 만에 발생했다.

우이신설선은 서울 시내를 오가는 첫 경전철로 지난해 9월 2일 개통했다.

강북구 북한산 우이역을 출발해 1·2호선 환승역인 동대문구 신설동역까지 11.4㎞를 약 23분에 주파하는 노선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