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25일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를 한국에서 추방해달라는 청원 글이 올라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인천 영흥도 해상서 기관고장 표류 레저 보트 구조
입력 2018.03.17 (15:14) | 수정 2018.03.17 (15:40) 인터넷 뉴스
인천 영흥도 해상서 기관고장 표류 레저 보트 구조
오늘 오전 9시 20분쯤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으로 표류하던 레저 보트를 해경이 구조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인천 해경은 20분 만에 현장에 도착해 보트에 타고 있던 41살 김 모 씨 등 3명을 모두 구조하고 배를 영흥도 진두항으로 예인했다.

해경 조사 결과 김 씨는 "오전 8시쯤 친구들과 출항한 뒤 갑자기 엔진이 작동되지 않았다"고 진술했으며,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 관계자는 "레저 보트는 출항 전에 연료 계통과 배터리 충전 여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며 "기관고장이 발생하면 다른 선박과 충돌 가능성이 높아지기때문에 즉시 신고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인천 영흥도 해상서 기관고장 표류 레저 보트 구조
    • 입력 2018.03.17 (15:14)
    • 수정 2018.03.17 (15:40)
    인터넷 뉴스
인천 영흥도 해상서 기관고장 표류 레저 보트 구조
오늘 오전 9시 20분쯤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으로 표류하던 레저 보트를 해경이 구조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인천 해경은 20분 만에 현장에 도착해 보트에 타고 있던 41살 김 모 씨 등 3명을 모두 구조하고 배를 영흥도 진두항으로 예인했다.

해경 조사 결과 김 씨는 "오전 8시쯤 친구들과 출항한 뒤 갑자기 엔진이 작동되지 않았다"고 진술했으며,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 관계자는 "레저 보트는 출항 전에 연료 계통과 배터리 충전 여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며 "기관고장이 발생하면 다른 선박과 충돌 가능성이 높아지기때문에 즉시 신고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