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남북 정상 첫 만남부터 환송까지…미리 보는 ‘역사적 하루’
남북 정상 첫 만남부터 환송까지…미리 보는 ‘역사적 하루’
전 세계의 시선이 지금 남북 정상회담장으로 쏠리고 있는데요. 정상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의 하루를...
[팩트체크] “자한당은 툭하면 특검하자는 ‘툭검’당”…사실일까?
[팩트체크] “자한당은 툭하면 특검하자는 ‘툭검’당”…사실일까?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지 곧 1년(5월 10일)이 된다. 하지만 정치권과 국회 상황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의당, 평화당과 공동교섭단체 추진…4개 교섭단체 체제 예고
입력 2018.03.17 (18:53) | 수정 2018.03.17 (19:55) 인터넷 뉴스
정의당, 평화당과 공동교섭단체 추진…4개 교섭단체 체제 예고
정의당이 17일(오늘) 민주평화당과 공동교섭단체 구성을 위한 협상에 나서기로 했다.

정의당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국위원회 논의 결과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최석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최 대변인은 "적폐청산과 개혁이 국회에서 멈춘 현실을 타파하고, 촛불 민심을 실현하기 위해 원내 공동교섭단체 구성을 위한 협상을 추진하기로 (전국위에서)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평화당과의 협상 결과에 대한) 최종 결정은 차기 전국위원회에서 승인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최 대변인은 다만 "여러 전국위원이 당의 정체성, 지방선거에서의 혼란 등을 이유로 반대와 우려를 표했다"며 "당은 이런 점들을 충분히 고려해 협상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최 대변인은 특히 "공동교섭단체를 구성해 정의당은 어느 때보다도 선명하고 강한 목소리로 국민을 대변하겠다"며 "변한 것은 단 하나다. 더 강한 정의당이 되어 소수 약자를 지킨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정미 대표 역시 전국위 회의 모두발언에서 "정의당이 공동교섭단체를 추진하는 이유는 오로지 촛불 혁명을 전진시키려는 것"이라며 "공동교섭단체는 대한민국 대개혁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전국위원들의 동의를 구했다.

정의당은 조만간 평화당과 실무접촉을 하고서 구체적인 공동교섭단체 구성 논의에 착수할 전망이다.

평화당(14석)과 정의당(6석)이 공동교섭단체를 구성하면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의 현행 3개 교섭단체 체제는 4개 교섭단체 체제로 재편되게 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정의당, 평화당과 공동교섭단체 추진…4개 교섭단체 체제 예고
    • 입력 2018.03.17 (18:53)
    • 수정 2018.03.17 (19:55)
    인터넷 뉴스
정의당, 평화당과 공동교섭단체 추진…4개 교섭단체 체제 예고
정의당이 17일(오늘) 민주평화당과 공동교섭단체 구성을 위한 협상에 나서기로 했다.

정의당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국위원회 논의 결과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최석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최 대변인은 "적폐청산과 개혁이 국회에서 멈춘 현실을 타파하고, 촛불 민심을 실현하기 위해 원내 공동교섭단체 구성을 위한 협상을 추진하기로 (전국위에서)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평화당과의 협상 결과에 대한) 최종 결정은 차기 전국위원회에서 승인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최 대변인은 다만 "여러 전국위원이 당의 정체성, 지방선거에서의 혼란 등을 이유로 반대와 우려를 표했다"며 "당은 이런 점들을 충분히 고려해 협상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최 대변인은 특히 "공동교섭단체를 구성해 정의당은 어느 때보다도 선명하고 강한 목소리로 국민을 대변하겠다"며 "변한 것은 단 하나다. 더 강한 정의당이 되어 소수 약자를 지킨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정미 대표 역시 전국위 회의 모두발언에서 "정의당이 공동교섭단체를 추진하는 이유는 오로지 촛불 혁명을 전진시키려는 것"이라며 "공동교섭단체는 대한민국 대개혁을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전국위원들의 동의를 구했다.

정의당은 조만간 평화당과 실무접촉을 하고서 구체적인 공동교섭단체 구성 논의에 착수할 전망이다.

평화당(14석)과 정의당(6석)이 공동교섭단체를 구성하면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의 현행 3개 교섭단체 체제는 4개 교섭단체 체제로 재편되게 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