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25일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를 한국에서 추방해달라는 청원 글이 올라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에게해에서 난민선 전복…“최소 14명 사망”
입력 2018.03.17 (20:41) | 수정 2018.03.17 (20:53) 인터넷 뉴스
에게해에서 난민선 전복…“최소 14명 사망”
그리스 연안 에게해에서 터키를 떠나 그리스로 향하던 난민선이 뒤집혀 최소 14명이 숨졌다고 그리스 해안경비대가 17일 밝혔다.

해안경비대는 당초 사모스 섬 남쪽의 아가토니시 섬 근해에서 어린이 4명과 성인 남녀 각 1명 등 총 6구의 시신을 수습한 뒤 다시 8구의 익사체를 추가로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전복된 배에 함께 타고 있던 여성 2명과 남성 1명이 헤엄을 쳐 가까스로 해안에 닿은 뒤 사고를 신고, 수색 작업이 개시됐다. 생존자들은 자신들이 타고 있던 목조 선박에 약 21명이 탑승해 있었다고 증언했다.

그리스 당국은 이에 따라 난민선 침몰 지점에 순시선과 군용 헬리콥터, 민간 선박 등을 총 동원해 4명으로 추정되는 나머지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에게해에서 난민선 전복…“최소 14명 사망”
    • 입력 2018.03.17 (20:41)
    • 수정 2018.03.17 (20:53)
    인터넷 뉴스
에게해에서 난민선 전복…“최소 14명 사망”
그리스 연안 에게해에서 터키를 떠나 그리스로 향하던 난민선이 뒤집혀 최소 14명이 숨졌다고 그리스 해안경비대가 17일 밝혔다.

해안경비대는 당초 사모스 섬 남쪽의 아가토니시 섬 근해에서 어린이 4명과 성인 남녀 각 1명 등 총 6구의 시신을 수습한 뒤 다시 8구의 익사체를 추가로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전복된 배에 함께 타고 있던 여성 2명과 남성 1명이 헤엄을 쳐 가까스로 해안에 닿은 뒤 사고를 신고, 수색 작업이 개시됐다. 생존자들은 자신들이 타고 있던 목조 선박에 약 21명이 탑승해 있었다고 증언했다.

그리스 당국은 이에 따라 난민선 침몰 지점에 순시선과 군용 헬리콥터, 민간 선박 등을 총 동원해 4명으로 추정되는 나머지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