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봉순]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열창했다가 ‘이불킥 각’
입력 2018.03.18 (08:03) 수정 2018.03.18 (08:12) 고봉순
동영상영역 시작
[고봉순]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열창했다가 ‘이불킥 각’
동영상영역 끝
혼자만 있는 줄 알고 열창하다가 누군가와 마주쳐서 창피했던 경험 있으신가요?

한 여성이 지하철에서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열창하다가, 멀리 있던 승객을 발견합니다. 그녀는 너무 민망하고 창피했는지 승객에게 좋은 밤 되라는 덕담을 흥얼거려주고는 황급히 지하철에서 하차하는데요. 아마도 오늘 밤 '이불 킥' 예약인 것 같습니다.

영상 보시죠.
  • [고봉순]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열창했다가 ‘이불킥 각’
    • 입력 2018.03.18 (08:03)
    • 수정 2018.03.18 (08:12)
    고봉순
[고봉순]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열창했다가 ‘이불킥 각’
혼자만 있는 줄 알고 열창하다가 누군가와 마주쳐서 창피했던 경험 있으신가요?

한 여성이 지하철에서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열창하다가, 멀리 있던 승객을 발견합니다. 그녀는 너무 민망하고 창피했는지 승객에게 좋은 밤 되라는 덕담을 흥얼거려주고는 황급히 지하철에서 하차하는데요. 아마도 오늘 밤 '이불 킥' 예약인 것 같습니다.

영상 보시죠.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