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25일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를 한국에서 추방해달라는 청원 글이 올라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검찰, ‘성폭행 의혹’ 안희정 내일 오전 10시 소환 통보 ISSUE
입력 2018.03.18 (11:20) | 수정 2018.03.18 (12:22) 인터넷 뉴스
검찰, ‘성폭행 의혹’ 안희정 내일 오전 10시 소환 통보
검찰이 부하 직원을 성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게 재소환을 통보했다.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안 전 지사를 내일 오전 10시 다시 불러 조사한다고 밝혔다.

안 전 지사는 김지은 전 충남도청 정무비서와 연구소 여직원 등을 성폭행한 혐의의 피의자 신분이다.

검찰은 안 전 지사가 예고도 없이 자진출석한 지난 9일 이후 사실관계를 규명해야 할 정황들이 추가로 드러났고 또다른 피해자가 고소장을 제출해 재소환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내일 안 전 지사 소환을 앞두고 지금까지 확보한 증거와 진술 내용을 분석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검찰은 지난 6일 안 전 지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김지은 전 충남도청 정무비서의 고소장을 접수받아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범죄 장소로 지목된 서울 마포구 한 오피스텔을 비롯해 충남도청 도지사 집무실과 비서실, 도지사 관사, 안 전 지사 자택 등을 광범위하게 압수수색 했다.

또 김 전 비서를 불러 피해 사실을 확인했다.

안 전 지사의 비서였던 김지은 씨는 지난해 6월부터 8개월에 걸쳐 해외출장지와 서울 등에서 총 4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뒤 안 전 지사를 검찰에 고소했다.

이어 지난 14일에는 더 좋은 민주주의연구소 소속 여성 연구원이 지난 2015년 10월부터 2년여 동안 안 전 지사에게 3차례 성폭행을 당했다며 검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검찰, ‘성폭행 의혹’ 안희정 내일 오전 10시 소환 통보
    • 입력 2018.03.18 (11:20)
    • 수정 2018.03.18 (12:22)
    인터넷 뉴스
검찰, ‘성폭행 의혹’ 안희정 내일 오전 10시 소환 통보
검찰이 부하 직원을 성폭행한 혐의 등을 받는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게 재소환을 통보했다.

서울서부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안 전 지사를 내일 오전 10시 다시 불러 조사한다고 밝혔다.

안 전 지사는 김지은 전 충남도청 정무비서와 연구소 여직원 등을 성폭행한 혐의의 피의자 신분이다.

검찰은 안 전 지사가 예고도 없이 자진출석한 지난 9일 이후 사실관계를 규명해야 할 정황들이 추가로 드러났고 또다른 피해자가 고소장을 제출해 재소환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내일 안 전 지사 소환을 앞두고 지금까지 확보한 증거와 진술 내용을 분석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검찰은 지난 6일 안 전 지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김지은 전 충남도청 정무비서의 고소장을 접수받아 수사에 착수했다.

검찰은 범죄 장소로 지목된 서울 마포구 한 오피스텔을 비롯해 충남도청 도지사 집무실과 비서실, 도지사 관사, 안 전 지사 자택 등을 광범위하게 압수수색 했다.

또 김 전 비서를 불러 피해 사실을 확인했다.

안 전 지사의 비서였던 김지은 씨는 지난해 6월부터 8개월에 걸쳐 해외출장지와 서울 등에서 총 4차례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뒤 안 전 지사를 검찰에 고소했다.

이어 지난 14일에는 더 좋은 민주주의연구소 소속 여성 연구원이 지난 2015년 10월부터 2년여 동안 안 전 지사에게 3차례 성폭행을 당했다며 검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