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현장] 11층 난간서 노는 아이…아랫집 남자가 구조
입력 2018.03.22 (07:02) 수정 2018.03.22 (07:19)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11층 난간서 노는 아이…아랫집 남자가 구조
동영상영역 끝
베트남 호찌민의 한 아파트입니다. 11층 높이의 창문 난간에서 세 살 정도로 보이는 한 남자아이가 위태롭게 놀고 있습니다. 이를 목격한 맞은편 건물의 여성이 크게 소리를 지르며 위급 상황을 알립니다. 곧 여성의 다급한 목소리를 들은 아랫집과 옆집 남성이 아이를 구조하러 나섭니다.

다행히 두 남성 덕분에 아이는 무사했지만, 무책임하게 창문을 열어둔 채 아이를 방치한 부모는 비난의 화살을 피해가지 못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11층 난간서 노는 아이…아랫집 남자가 구조
    • 입력 2018.03.22 (07:02)
    • 수정 2018.03.22 (07:19)
    Go!현장
[고현장] 11층 난간서 노는 아이…아랫집 남자가 구조
베트남 호찌민의 한 아파트입니다. 11층 높이의 창문 난간에서 세 살 정도로 보이는 한 남자아이가 위태롭게 놀고 있습니다. 이를 목격한 맞은편 건물의 여성이 크게 소리를 지르며 위급 상황을 알립니다. 곧 여성의 다급한 목소리를 들은 아랫집과 옆집 남성이 아이를 구조하러 나섭니다.

다행히 두 남성 덕분에 아이는 무사했지만, 무책임하게 창문을 열어둔 채 아이를 방치한 부모는 비난의 화살을 피해가지 못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