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무기징역 가능한 관세포탈, 조 에밀리 리는 강제추방될까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25일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를 한국에서 추방해달라는 청원 글이 올라왔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국립생태원, ‘위해우려 외래곤충 100종’ 발간
입력 2018.03.22 (14:17) | 수정 2018.03.22 (14:21) 인터넷 뉴스
국립생태원, ‘위해우려 외래곤충 100종’ 발간
환경부 국립생태원은 '위해우려 외래곤충 100종' 책자를 발간해 이달(3월) 말부터 각 지방자치단체에 배포하고, 국립생태원 인터넷 홈페이지에도 게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책에는 외래곤충의 형태와 생태적 특징, 원산지, 국외 분포 현황, 국내외 지정현황, 위해성, 피해사례 등이 담겼다.

국립생태원 조사 결과 우리나라에 유입된 것으로 파악된 외래 곤충은 현재 136종으로, 해마다 꾸준히 늘어 2011년 88종보다 54% 증가했다.

환경부는 위해성 평가를 거쳐 '꽃매미'와 '붉은불개미' 등 2종을 생태계 교란 곤충으로 지정했으며,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 등을 지속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국립생태원, ‘위해우려 외래곤충 100종’ 발간
    • 입력 2018.03.22 (14:17)
    • 수정 2018.03.22 (14:21)
    인터넷 뉴스
국립생태원, ‘위해우려 외래곤충 100종’ 발간
환경부 국립생태원은 '위해우려 외래곤충 100종' 책자를 발간해 이달(3월) 말부터 각 지방자치단체에 배포하고, 국립생태원 인터넷 홈페이지에도 게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책에는 외래곤충의 형태와 생태적 특징, 원산지, 국외 분포 현황, 국내외 지정현황, 위해성, 피해사례 등이 담겼다.

국립생태원 조사 결과 우리나라에 유입된 것으로 파악된 외래 곤충은 현재 136종으로, 해마다 꾸준히 늘어 2011년 88종보다 54% 증가했다.

환경부는 위해성 평가를 거쳐 '꽃매미'와 '붉은불개미' 등 2종을 생태계 교란 곤충으로 지정했으며,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 등을 지속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