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미 대통령, 대 러시아 추가 제재 연기시켜”
입력 2018.04.17 (09:28) 수정 2018.04.17 (09:30) 국제
“트럼프 미 대통령, 대 러시아 추가 제재 연기시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시리아 화학무기 보복공습을 둘러싸고 긴장이 격화한 러시아에 대한 추가제재를 연기시켰다고 로이터통신이 미 정부의 한 고위관계자를 인용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정권에 대한 지속적 지원을 하는 러시아에 대한 신규제재를 준비하고 있다"는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 대사의 전날 발언을 부정하는 언급이다.

이 관계자는 러시아가 새로운 사이버 공격이나 다른 도발을 하지 않는 한 트럼프 대통령이 대러 추가제재를 승인하지 않을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러시아에 대한 즉각적인 추가제재가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 소탕 등을 위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협상에 걸림돌이 될 것을 트럼프 대통령이 우려해 이같이 결정했다는 것이다.

또 대러 제재가 신중하게 진행되지 않으면 이미 냉전 이래 최악의 상황에 빠진 미국과 러시아의 긴장이 위태로울 정도로 고조될 수 있다는 점에도 트럼프 대통령이 우려를 표명했다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 관계자는 "헤일리 대사가 이번에는 앞서 나갔다"고 말했다. 다만 미 정부의 다른 고위관계자는 헤일리 대사가 많이 앞서나간 것은 아니라면서 "제재가 논의됐지만 당분간 연기하는 것으로 결정됐다"고 기류를 전했다.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앞서 워싱턴포스트(WP)도 트럼프 대통령이 15일 오후 안보 보좌관들과 협의한 끝에 대러 추가 경제제재를 부과하려는 예비 계획에 제동을 걸었다고 전했다.

미 정부 관계자들은 WP에 대러 경제제재 등은 진지한 고려대상이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이를 실행에 옮기도록 최종 승인을 하지 않았다면서, 러시아에 의한 또 다른 도발이 없다면 어떤 추가제재도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의 지난해 1월 취임 이래 미 정부는 러시아의 미 대선개입과 사이버해킹 의혹,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과 시리아 정부지원 책임, 영국에서의 이중스파이 암살시도 등을 놓고 189개 러시아 관련 개인과 기관을 제재한 바 있다.

또 지난 13일에는 러시아가 지원하는 시리아 정부군의 화학무기 사용에 대한 보복으로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등에 대한 미군 주도의 공습이 있었다.
  • “트럼프 미 대통령, 대 러시아 추가 제재 연기시켜”
    • 입력 2018.04.17 (09:28)
    • 수정 2018.04.17 (09:30)
    국제
“트럼프 미 대통령, 대 러시아 추가 제재 연기시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시리아 화학무기 보복공습을 둘러싸고 긴장이 격화한 러시아에 대한 추가제재를 연기시켰다고 로이터통신이 미 정부의 한 고위관계자를 인용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정권에 대한 지속적 지원을 하는 러시아에 대한 신규제재를 준비하고 있다"는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 대사의 전날 발언을 부정하는 언급이다.

이 관계자는 러시아가 새로운 사이버 공격이나 다른 도발을 하지 않는 한 트럼프 대통령이 대러 추가제재를 승인하지 않을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러시아에 대한 즉각적인 추가제재가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 소탕 등을 위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협상에 걸림돌이 될 것을 트럼프 대통령이 우려해 이같이 결정했다는 것이다.

또 대러 제재가 신중하게 진행되지 않으면 이미 냉전 이래 최악의 상황에 빠진 미국과 러시아의 긴장이 위태로울 정도로 고조될 수 있다는 점에도 트럼프 대통령이 우려를 표명했다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 관계자는 "헤일리 대사가 이번에는 앞서 나갔다"고 말했다. 다만 미 정부의 다른 고위관계자는 헤일리 대사가 많이 앞서나간 것은 아니라면서 "제재가 논의됐지만 당분간 연기하는 것으로 결정됐다"고 기류를 전했다.

로이터통신의 보도에 앞서 워싱턴포스트(WP)도 트럼프 대통령이 15일 오후 안보 보좌관들과 협의한 끝에 대러 추가 경제제재를 부과하려는 예비 계획에 제동을 걸었다고 전했다.

미 정부 관계자들은 WP에 대러 경제제재 등은 진지한 고려대상이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이를 실행에 옮기도록 최종 승인을 하지 않았다면서, 러시아에 의한 또 다른 도발이 없다면 어떤 추가제재도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의 지난해 1월 취임 이래 미 정부는 러시아의 미 대선개입과 사이버해킹 의혹,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과 시리아 정부지원 책임, 영국에서의 이중스파이 암살시도 등을 놓고 189개 러시아 관련 개인과 기관을 제재한 바 있다.

또 지난 13일에는 러시아가 지원하는 시리아 정부군의 화학무기 사용에 대한 보복으로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 등에 대한 미군 주도의 공습이 있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