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상민-조재윤 “런던지팡이, 그리고 사부곡”
입력 2018.04.17 (10:19) 수정 2018.04.17 (10:19) TV특종

‘하룻밤만 재워줘’ 이상민이 조재윤의 사부곡에 눈시울을 붉혔다.

오늘(17일) 밤 방송되는 KBS 2TV 월드 버라이어티 ‘하룻밤만 재워줘’(박덕선, 김정우 PD, 장희정 작가) 영국편 네 번째 이야기에서는 이상민과 조재윤의 좌충우돌 런던 도전기가 이어진다.

어떤 일이 있어도 유쾌함을 잃지 않는 긍정왕 이상민의 눈시울이 붉어진 슬픈 표정과 이를 안타깝게 바라보는 조재윤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아침부터 런던시내를 활보하던 이상민과 조재윤은 오래된 우산가게 앞에서 발걸음을 멈춰 섰다. 조재윤이 고른 지팡이는 의자로도 변형되는 재미난 제품으로 그에게는 지금은 돌아가신 아버지와 함께 지팡이의자에 앉아 낚시하던 추억을 되새기게 만드는 특별한 선물이었다고 한다. 그는 “아버지가 10년 동안 (병상에) 누워계셨다. 걸을 수 있을 때 유일하게 지팡이를 선물로 사드렸었다”며 지팡이에 얽힌 특별한 사연을 밝히기도 했다.

이상민은 낯선 땅 영국에서 아버지를 떠올리는 조재윤의 특별한 추억에 “발걸음도 멈추게 하는 아버지에 대한 기억이 부럽다”라 했고, 이어 “난 아예 아버지에 대한 기억이 없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상민과 조재윤이 마음까지 지탱해주는 추억의 지팡이를 만난 사연이 펼쳐질 ‘하룻밤만 재워줘’ 영국편 제 4탄은 오늘(17일) 밤 11시 1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 이상민-조재윤 “런던지팡이, 그리고 사부곡”
    • 입력 2018.04.17 (10:19)
    • 수정 2018.04.17 (10:19)
    TV특종

‘하룻밤만 재워줘’ 이상민이 조재윤의 사부곡에 눈시울을 붉혔다.

오늘(17일) 밤 방송되는 KBS 2TV 월드 버라이어티 ‘하룻밤만 재워줘’(박덕선, 김정우 PD, 장희정 작가) 영국편 네 번째 이야기에서는 이상민과 조재윤의 좌충우돌 런던 도전기가 이어진다.

어떤 일이 있어도 유쾌함을 잃지 않는 긍정왕 이상민의 눈시울이 붉어진 슬픈 표정과 이를 안타깝게 바라보는 조재윤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아침부터 런던시내를 활보하던 이상민과 조재윤은 오래된 우산가게 앞에서 발걸음을 멈춰 섰다. 조재윤이 고른 지팡이는 의자로도 변형되는 재미난 제품으로 그에게는 지금은 돌아가신 아버지와 함께 지팡이의자에 앉아 낚시하던 추억을 되새기게 만드는 특별한 선물이었다고 한다. 그는 “아버지가 10년 동안 (병상에) 누워계셨다. 걸을 수 있을 때 유일하게 지팡이를 선물로 사드렸었다”며 지팡이에 얽힌 특별한 사연을 밝히기도 했다.

이상민은 낯선 땅 영국에서 아버지를 떠올리는 조재윤의 특별한 추억에 “발걸음도 멈추게 하는 아버지에 대한 기억이 부럽다”라 했고, 이어 “난 아예 아버지에 대한 기억이 없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상민과 조재윤이 마음까지 지탱해주는 추억의 지팡이를 만난 사연이 펼쳐질 ‘하룻밤만 재워줘’ 영국편 제 4탄은 오늘(17일) 밤 11시 1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