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주고받은 대화로 엿본 두 정상의 속마음은?
주고받은 대화로 엿본 두 정상의 속마음은?
이번 세 번째 남북정상회담은 2007년 10월 2일 이후 10년 반 만에 개최됐다. 서울에서 평양까지 불과 200km 거리에 떨어져 있던 두 정상은 첨예한...
[고현장] ‘두 정상의 역사적 악수’, 3000명 내외신 기자 동시에 ‘와~’
[영상] ‘두 정상의 역사적 악수’, 3000명 기자 동시에 ‘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처음 손을 맞잡은 순간, 내외신 기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도 교육청, 또래상담 운영학교 1,870곳 선정
입력 2018.04.17 (11:18) | 수정 2018.04.17 (11:23) 인터넷 뉴스
도 교육청, 또래상담 운영학교 1,870곳 선정
경기도 내 학교 1,870곳에서 청소년 또래 간에 고민을 나누고 학교폭력 예방 역할을 해 줄 '또래상담'을 운영한다.

경기도교육청은 올해 '또래상담 운영학교'로 초,중,고 1,870곳을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들 학교는 학교에 상주하는 상담교사가 상담 교육을 받은 학생들과 함께 학교 적응에 힘들어 하거나 고민이 있는 친구들에게 상담 창구 역할을 하게 된다.

또래 상담자 역할을 하게 되는 학생들은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과 함께 점심 친구를 하거나 동아리 활동을 같이 하며 고민을 공유하고 사안에 따라 상담교사와 같이 교우 문제를 수행한다.

도 교육청은 각 학교와 지자체 단위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등과 협력해 또래상담 운영 학교에 대해 전문 컨설팅, 상담교사 확충, 학교별 운영 프로그램 공유 등 지원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도 교육청, 또래상담 운영학교 1,870곳 선정
    • 입력 2018.04.17 (11:18)
    • 수정 2018.04.17 (11:23)
    인터넷 뉴스
도 교육청, 또래상담 운영학교 1,870곳 선정
경기도 내 학교 1,870곳에서 청소년 또래 간에 고민을 나누고 학교폭력 예방 역할을 해 줄 '또래상담'을 운영한다.

경기도교육청은 올해 '또래상담 운영학교'로 초,중,고 1,870곳을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들 학교는 학교에 상주하는 상담교사가 상담 교육을 받은 학생들과 함께 학교 적응에 힘들어 하거나 고민이 있는 친구들에게 상담 창구 역할을 하게 된다.

또래 상담자 역할을 하게 되는 학생들은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과 함께 점심 친구를 하거나 동아리 활동을 같이 하며 고민을 공유하고 사안에 따라 상담교사와 같이 교우 문제를 수행한다.

도 교육청은 각 학교와 지자체 단위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등과 협력해 또래상담 운영 학교에 대해 전문 컨설팅, 상담교사 확충, 학교별 운영 프로그램 공유 등 지원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