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의정부시, 국방부에 미군기지 토양 정밀조사 명령
입력 2018.04.17 (11:22) 수정 2018.04.17 (11:27) 사회
의정부시, 국방부에 미군기지 토양 정밀조사 명령
오염 정화가 끝난 반환 미군기지에서 기름 찌꺼기가 나온 것과 관련해 관할 지자체인 경기도 의정부시가 국방부에 정밀조사를 명령했다.

경기도 의정부시는 최근 국방부에 공문을 보내 반환 미군기지인 캠프 시어스 내 토양오염 정밀조사를 명령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지에서는 '경기북부소방합동청사' 건립을 위한 터파기가 진행되고 있었지만 기름 찌꺼기가 나와 공사가 중단됐다.

일부 토양에서 기름 찌꺼기인 석유계총탄화수소(TPH)가 기준치(500㎎/㎏)를 초과해 발견됐기 때문이다.

4곳 중 2곳이 836㎎/㎏, 585㎎/㎏으로 기준치를 초과했고 나머지 2곳도 452㎎/㎏, 422㎎/㎏으로 기준치에 근접했다.

석유계총탄화수소(TPH)는 휘발유 계통에 함유된 성분으로 인체에 오래 노출되면 피부질환 등을 유발한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토양환경보전법에 따라 정화 책임자인 국방부가 정밀조사해 다음달 31일까지 결과를 통보하라고 명령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의정부시, 국방부에 미군기지 토양 정밀조사 명령
    • 입력 2018.04.17 (11:22)
    • 수정 2018.04.17 (11:27)
    사회
의정부시, 국방부에 미군기지 토양 정밀조사 명령
오염 정화가 끝난 반환 미군기지에서 기름 찌꺼기가 나온 것과 관련해 관할 지자체인 경기도 의정부시가 국방부에 정밀조사를 명령했다.

경기도 의정부시는 최근 국방부에 공문을 보내 반환 미군기지인 캠프 시어스 내 토양오염 정밀조사를 명령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지에서는 '경기북부소방합동청사' 건립을 위한 터파기가 진행되고 있었지만 기름 찌꺼기가 나와 공사가 중단됐다.

일부 토양에서 기름 찌꺼기인 석유계총탄화수소(TPH)가 기준치(500㎎/㎏)를 초과해 발견됐기 때문이다.

4곳 중 2곳이 836㎎/㎏, 585㎎/㎏으로 기준치를 초과했고 나머지 2곳도 452㎎/㎏, 422㎎/㎏으로 기준치에 근접했다.

석유계총탄화수소(TPH)는 휘발유 계통에 함유된 성분으로 인체에 오래 노출되면 피부질환 등을 유발한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토양환경보전법에 따라 정화 책임자인 국방부가 정밀조사해 다음달 31일까지 결과를 통보하라고 명령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