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기내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개봉도 전에 100만…베일 벗은 ‘어벤져스’ 완성도는?
개봉도 전에 100만…베일 벗은 ‘어벤져스’ 완성도는?
개봉 전날 예매 100만 명 돌파 새 기록...완성도는 어떨까? 가 개봉한 25일 오전 9시 현재...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금감원 유광열 수석부원장 대행체제로 전환…“현안 챙겨달라”
입력 2018.04.17 (11:50) | 수정 2018.04.17 (11:53) 인터넷 뉴스
금감원 유광열 수석부원장 대행체제로 전환…“현안 챙겨달라”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사퇴함에 따라 금감원은 유광열 수석부원장 대행 체제로 다시 전환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문재인 대통령이 김 원장에 대한 사표를 수리하는 대로 유광열 수석부원장이 원장을 대행하는 체제가 가동된다"고 말했다. 최흥식 전 금감원장이 사퇴한 후 약 보름간 금감원장 대행을 맡았던 유 수석부원장이 김기식 원장 사퇴에 따라 다시 대행이 되는 것이다.

유 수석부원장은 이날 오전 금감원 임원들과 티타임에서 현안을 차질없이 진행할 수 있도록 직접 챙겨 달라고 당부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삼성증권 배당사고나 신한금융 채용비리, 2금융권의 고금리 대출 관행 개선 등 각종 현안을 담당 임원들 중심으로 차질없이 진행해달라"고 말했다.

그는 이번 사태로 금감원 직원들의 사기가 꺾이거나 조직 분위기가 가라앉지 않도록 추슬러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김 원장은 지난 16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김 원장의 국회의원 시절 '5천만 원 셀프 기부'에 대해 위법이라는 판단을 내리자 사퇴 의사를 밝혔다.

김 원장은 이날 오전 금감원 직원들에게 보낸 퇴임사로 퇴임식을 갈음했다. 김 원장은 "그동안 여러가지 일로 상처받은 여러분께 제가 다시 상처를 드렸다"면서 "가뜩이나 어려운 상황에 있는 금감원의 위상을 바로 세우지 못하고 오히려 누를 끼친 점에 대해 거듭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금감원 유광열 수석부원장 대행체제로 전환…“현안 챙겨달라”
    • 입력 2018.04.17 (11:50)
    • 수정 2018.04.17 (11:53)
    인터넷 뉴스
금감원 유광열 수석부원장 대행체제로 전환…“현안 챙겨달라”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사퇴함에 따라 금감원은 유광열 수석부원장 대행 체제로 다시 전환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문재인 대통령이 김 원장에 대한 사표를 수리하는 대로 유광열 수석부원장이 원장을 대행하는 체제가 가동된다"고 말했다. 최흥식 전 금감원장이 사퇴한 후 약 보름간 금감원장 대행을 맡았던 유 수석부원장이 김기식 원장 사퇴에 따라 다시 대행이 되는 것이다.

유 수석부원장은 이날 오전 금감원 임원들과 티타임에서 현안을 차질없이 진행할 수 있도록 직접 챙겨 달라고 당부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삼성증권 배당사고나 신한금융 채용비리, 2금융권의 고금리 대출 관행 개선 등 각종 현안을 담당 임원들 중심으로 차질없이 진행해달라"고 말했다.

그는 이번 사태로 금감원 직원들의 사기가 꺾이거나 조직 분위기가 가라앉지 않도록 추슬러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김 원장은 지난 16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김 원장의 국회의원 시절 '5천만 원 셀프 기부'에 대해 위법이라는 판단을 내리자 사퇴 의사를 밝혔다.

김 원장은 이날 오전 금감원 직원들에게 보낸 퇴임사로 퇴임식을 갈음했다. 김 원장은 "그동안 여러가지 일로 상처받은 여러분께 제가 다시 상처를 드렸다"면서 "가뜩이나 어려운 상황에 있는 금감원의 위상을 바로 세우지 못하고 오히려 누를 끼친 점에 대해 거듭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