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갑질 폭력 영상” 제보
[영상]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추정’ 갑질 폭력 제보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이 자제들의 불미스런 행동에 대해 사죄를 했지만 국민들 여론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 서비스가 고해상도 CCTV 를 설치해 노조원을 감시해 왔었다는 의혹을 지난 주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영화 같은 삶’ 배우 최은희 별세…가족장 치러져
입력 2018.04.17 (12:20) | 수정 2018.04.17 (12:23)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영화 같은 삶’ 배우 최은희 별세…가족장 치러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여배우이자 영화감독으로 한 시대를 풍미했던 배우 최은희 씨가 지병으로 별세했습니다.

북한을 납치됐다 탈출하는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던 최은희 씨의 장례는 고인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치러집니다.

황정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한국영화의 큰 별이 이제 하늘의 별이 됐습니다.

원로배우 최은희 씨가 향년 92세로 어제 별세했습니다.

장남인 신정균 감독은 최은희 씨가 지병으로 치료를 받던 중 임종했다고 밝혔습니다.

1940년대에 처음 데뷔한 고 최은희 씨는 1950~60년대 김지미, 엄앵란 씨와 함께 원조 트로이카로 주목받았습니다.

1954년 신상옥 감독과 결혼한 뒤에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성춘향> 등에 출연해 전성기를 누렸습니다.

출연한 작품이 백 편이 넘습니다.

고 최은희 씨는 1978년 혼자 홍콩에 갔다가 북한 공작원에 납치됐고 북한에서 이혼한 신 감독과 다시 만나 영화를 만들었습니다.

둘은 북한에서 <불가사리> 등 영화 17편을 만들면서 김정일의 신뢰를 얻었습니다.

1980년대 후반 둘은 오스트리아 여행 중에 미국 대사관으로 망명에 성공하면서 1999년 한국으로 영구 귀국했습니다.

2년 전, 미국의 한 영화제에서 최은희 씨와 신상옥 감독의 납북과 탈출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가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장례식은 생전 고인의 뜻에 따라 영화인장이 아닌 가족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내일모레 진행됩니다.

KBS 뉴스 황정호입니다.
  • ‘영화 같은 삶’ 배우 최은희 별세…가족장 치러져
    • 입력 2018.04.17 (12:20)
    • 수정 2018.04.17 (12:23)
    뉴스 12
‘영화 같은 삶’ 배우 최은희 별세…가족장 치러져
[앵커]

여배우이자 영화감독으로 한 시대를 풍미했던 배우 최은희 씨가 지병으로 별세했습니다.

북한을 납치됐다 탈출하는 파란만장한 삶을 살았던 최은희 씨의 장례는 고인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치러집니다.

황정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한국영화의 큰 별이 이제 하늘의 별이 됐습니다.

원로배우 최은희 씨가 향년 92세로 어제 별세했습니다.

장남인 신정균 감독은 최은희 씨가 지병으로 치료를 받던 중 임종했다고 밝혔습니다.

1940년대에 처음 데뷔한 고 최은희 씨는 1950~60년대 김지미, 엄앵란 씨와 함께 원조 트로이카로 주목받았습니다.

1954년 신상옥 감독과 결혼한 뒤에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성춘향> 등에 출연해 전성기를 누렸습니다.

출연한 작품이 백 편이 넘습니다.

고 최은희 씨는 1978년 혼자 홍콩에 갔다가 북한 공작원에 납치됐고 북한에서 이혼한 신 감독과 다시 만나 영화를 만들었습니다.

둘은 북한에서 <불가사리> 등 영화 17편을 만들면서 김정일의 신뢰를 얻었습니다.

1980년대 후반 둘은 오스트리아 여행 중에 미국 대사관으로 망명에 성공하면서 1999년 한국으로 영구 귀국했습니다.

2년 전, 미국의 한 영화제에서 최은희 씨와 신상옥 감독의 납북과 탈출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가 공개되기도 했습니다.

장례식은 생전 고인의 뜻에 따라 영화인장이 아닌 가족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내일모레 진행됩니다.

KBS 뉴스 황정호입니다.
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