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일부, 대북제재 국면에서도 실현 가능한 남북 교류협력 모색
입력 2018.04.17 (15:47) 수정 2018.04.17 (17:06) 인터넷 뉴스
통일부, 대북제재 국면에서도 실현 가능한 남북 교류협력 모색
통일부가 대북 제재 국면에서도 실현 가능한 남북 교류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통일부는 지난 11일 홈페이지에 '국제기구 및 다자협력을 통한 북한과의 협력방안' 연구용역 수행을 공모했다.

통일부가 제시한 주요 연구내용은 유니세프와 세계식량계획 등 국제기구의 대북 활동내역 파악과 협력 방안 모색이다.

이와 관련해 통일부는 UN 기구의 북한 내 활동을 중심으로 분석하고 국제기구의 대북사업 결과에 대한 평가와 확대 방안 연구를 주문했다.

또, 제3국 연구기관 등을 포함한 다자협력 형태의 교류도 연구 내용에 포함됐다.

특히 이와 관련해 "공동조사·연구·교육훈련 등 대북제재 국면 하에서 실현가능한 협력방안 모색"을 제시한 것은 새로운 형태의 남북 교류협력 방안을 찾으려는 시도로 풀이된다.

통일부는 공모 과정을 거쳐 연구 용역 수행자를 선발하면 다음 달부터 6개월 동안 용역을 수행해 11월에 최종 보고서를 제출받는다는 계획이다.

통일부는 이와 함께 남북 전력협력을 위한 정책 대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며 '북한 전력공업 현황 및 정책적 시사점' 연구 용역을 17일 공모했다.

통일부는 해당 연구의 목적으로 "북한경제 전반에 영향력이 큰 기간산업 분야인 전력 실태에 대한 상세한 현황 파악이 필요하나 최신 기초자료가 미비"한 점을 들었다.

이와 함께 연구 내용을 바탕으로 "향후의 남북 전력협력을 위한 적실성 있는 정책대안을 마련할 필요"를 연구 목적에 명시했다.

특히 연구 내용으로 "남북간·다자간 에너지 협력 추진경과 및 단계적 추진전략"을 명시하면서 해당 자료를 남북 교류 협력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뜻을 내비쳤다.
  • 통일부, 대북제재 국면에서도 실현 가능한 남북 교류협력 모색
    • 입력 2018.04.17 (15:47)
    • 수정 2018.04.17 (17:06)
    인터넷 뉴스
통일부, 대북제재 국면에서도 실현 가능한 남북 교류협력 모색
통일부가 대북 제재 국면에서도 실현 가능한 남북 교류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통일부는 지난 11일 홈페이지에 '국제기구 및 다자협력을 통한 북한과의 협력방안' 연구용역 수행을 공모했다.

통일부가 제시한 주요 연구내용은 유니세프와 세계식량계획 등 국제기구의 대북 활동내역 파악과 협력 방안 모색이다.

이와 관련해 통일부는 UN 기구의 북한 내 활동을 중심으로 분석하고 국제기구의 대북사업 결과에 대한 평가와 확대 방안 연구를 주문했다.

또, 제3국 연구기관 등을 포함한 다자협력 형태의 교류도 연구 내용에 포함됐다.

특히 이와 관련해 "공동조사·연구·교육훈련 등 대북제재 국면 하에서 실현가능한 협력방안 모색"을 제시한 것은 새로운 형태의 남북 교류협력 방안을 찾으려는 시도로 풀이된다.

통일부는 공모 과정을 거쳐 연구 용역 수행자를 선발하면 다음 달부터 6개월 동안 용역을 수행해 11월에 최종 보고서를 제출받는다는 계획이다.

통일부는 이와 함께 남북 전력협력을 위한 정책 대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며 '북한 전력공업 현황 및 정책적 시사점' 연구 용역을 17일 공모했다.

통일부는 해당 연구의 목적으로 "북한경제 전반에 영향력이 큰 기간산업 분야인 전력 실태에 대한 상세한 현황 파악이 필요하나 최신 기초자료가 미비"한 점을 들었다.

이와 함께 연구 내용을 바탕으로 "향후의 남북 전력협력을 위한 적실성 있는 정책대안을 마련할 필요"를 연구 목적에 명시했다.

특히 연구 내용으로 "남북간·다자간 에너지 협력 추진경과 및 단계적 추진전략"을 명시하면서 해당 자료를 남북 교류 협력의 기초 자료로 활용할 뜻을 내비쳤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