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기내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개봉도 전에 100만…베일 벗은 ‘어벤져스’ 완성도는?
개봉도 전에 100만…베일 벗은 ‘어벤져스’ 완성도는?
개봉 전날 예매 100만 명 돌파 새 기록...완성도는 어떨까? 가 개봉한 25일 오전 9시 현재...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노숙 생활하며 ‘지폐교환기’만 23차례 턴 30대
입력 2018.04.17 (15:58)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노숙 생활하며 ‘지폐교환기’만 23차례 턴 30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광주 광산경찰은 셀프 세차장과 주유소에 설치된 지폐교환기만 턴 혐의로 김 모(39)씨를 지난 15일 구속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월부터 이달 10일까지 광주와 전남 나주지역 세차장·주유소 20곳에서 화물차 공구함에서 훔친 드라이버를 사용, 지폐교환기 틈새에 넣고 젖히는 방법으로 23차례에 걸쳐 총 397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같은 절도 혐의로 교도소에 수감됐다 올해 1월에 출소했으며, 특별한 직업 없이 공원 등지에서 노숙하다 생활비를 마련하려고 이 같은 일을 저질렀습니다.

경찰은 3주간 잠복근무 끝에 김 씨를 붙잡았습니다.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노숙 생활하며 ‘지폐교환기’만 23차례 턴 30대
    • 입력 2018.04.17 (15:58)
    Go!현장
[고현장] 노숙 생활하며 ‘지폐교환기’만 23차례 턴 30대
광주 광산경찰은 셀프 세차장과 주유소에 설치된 지폐교환기만 턴 혐의로 김 모(39)씨를 지난 15일 구속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월부터 이달 10일까지 광주와 전남 나주지역 세차장·주유소 20곳에서 화물차 공구함에서 훔친 드라이버를 사용, 지폐교환기 틈새에 넣고 젖히는 방법으로 23차례에 걸쳐 총 397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같은 절도 혐의로 교도소에 수감됐다 올해 1월에 출소했으며, 특별한 직업 없이 공원 등지에서 노숙하다 생활비를 마련하려고 이 같은 일을 저질렀습니다.

경찰은 3주간 잠복근무 끝에 김 씨를 붙잡았습니다.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