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사라진 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사라진 기내면세품 승무원이 메워라?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일가의 비리와 갑질 소식이 연일 쏟아지고 있습니다. ‘땅콩’과 ‘매실 음료’가 들춰낸 사주일가의 행동은 극히 일부였습니다. 하지만 이들의...
개봉도 전에 100만…베일 벗은 ‘어벤져스’ 완성도는?
개봉도 전에 100만…베일 벗은 ‘어벤져스’ 완성도는?
개봉 전날 예매 100만 명 돌파 새 기록...완성도는 어떨까? 가 개봉한 25일 오전 9시 현재...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대학교수 만족도 B학점…연구 스트레스 ↑
입력 2018.04.17 (17:08) | 수정 2018.04.17 (17:12) 인터넷 뉴스
대학교수 만족도 B학점…연구 스트레스 ↑
교수들의 소속 대학 만족도는 B학점 수준이고, 학생 수 감소 등으로 미래가 더 어두울 것으로 생각하는 경우도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교수신문은 지난달 28일∼이달 9일 전국 교수 801명을 대상으로 '2018 대학교수 인식도 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소속 대학에 대한 교수들의 만족도는 100점 만점에 62.5점으로 나타났다. '교수로서 소속대학에 만족하는가'라는 질문에 '매우 만족'은 100점, '만족'은 75점 '보통' 50점, '불만족' 25점, '매우 불만족'은 0점으로 처리해 평균 낸 결과다. 4.5점 만점의 학점 기준으로 환산하면 B와 B- 사이(2.81점)에 해당한다.

대학에 만족한다고 응답한 이유로는 '연구 환경'(31%/ 139명)과 '교육 환경'(29%/ 130명)을 꼽은 이들이 많았고, 불만족한다고 응답한 이유로는 '대학 운영'(48%/ 58명)과 '낮은 보수'(29%/ 35명)를 꼽은 사례가 많았다.

사립대 교수의 소속대학 만족도는 58.4점으로 71.4점을 기록한 국립대 교수보다 13점가량 낮았다.

지역별로 나눠보면 강원이 69.5점, 서울이 64.8점으로 높은 편이었고, 경기(62.3점)·영남(62.1점)·호남(60.1점)·충청(59.4점) 순이었다.

사회적으로 시급하게 해결해야 할 교수사회의 문제로는 117명이 권위의식과 학생 경시 등 '갑질'을, 108명이 '미투 운동'으로 촉발된 성폭력 문제를 꼽았다.

10년 전 교수들이 꼽은 최대 고민은 '학교 내 인간관계'(46%)였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연구업적 부담'(26%)으로 바뀌었다. '행정 업무'에 스트레스를 받는다는 교수(24%)도 2008년(3%)에 비해 대폭 늘었다.

월평균 소득 700만원 이상 교수 비중이 36%로 가장 많았고, 500만∼600만원(19%), 600만∼700만원(17%)이 뒤를 이었다.

교수들이 보는 교수 직업의 미래 전망은 그다지 밝지 않았다. '대학교수라는 직업의 미래를 낙관적으로 전망하느냐'는 질문에 그렇지 않다고 답한 비율은 36%, 그렇다고 답한 비율은 25%였다. 비관적 전망의 이유로는 학령인구 감소와 인공지능의 교수 역할 대체 가능성 등이 꼽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대학교수 만족도 B학점…연구 스트레스 ↑
    • 입력 2018.04.17 (17:08)
    • 수정 2018.04.17 (17:12)
    인터넷 뉴스
대학교수 만족도 B학점…연구 스트레스 ↑
교수들의 소속 대학 만족도는 B학점 수준이고, 학생 수 감소 등으로 미래가 더 어두울 것으로 생각하는 경우도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교수신문은 지난달 28일∼이달 9일 전국 교수 801명을 대상으로 '2018 대학교수 인식도 조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소속 대학에 대한 교수들의 만족도는 100점 만점에 62.5점으로 나타났다. '교수로서 소속대학에 만족하는가'라는 질문에 '매우 만족'은 100점, '만족'은 75점 '보통' 50점, '불만족' 25점, '매우 불만족'은 0점으로 처리해 평균 낸 결과다. 4.5점 만점의 학점 기준으로 환산하면 B와 B- 사이(2.81점)에 해당한다.

대학에 만족한다고 응답한 이유로는 '연구 환경'(31%/ 139명)과 '교육 환경'(29%/ 130명)을 꼽은 이들이 많았고, 불만족한다고 응답한 이유로는 '대학 운영'(48%/ 58명)과 '낮은 보수'(29%/ 35명)를 꼽은 사례가 많았다.

사립대 교수의 소속대학 만족도는 58.4점으로 71.4점을 기록한 국립대 교수보다 13점가량 낮았다.

지역별로 나눠보면 강원이 69.5점, 서울이 64.8점으로 높은 편이었고, 경기(62.3점)·영남(62.1점)·호남(60.1점)·충청(59.4점) 순이었다.

사회적으로 시급하게 해결해야 할 교수사회의 문제로는 117명이 권위의식과 학생 경시 등 '갑질'을, 108명이 '미투 운동'으로 촉발된 성폭력 문제를 꼽았다.

10년 전 교수들이 꼽은 최대 고민은 '학교 내 인간관계'(46%)였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연구업적 부담'(26%)으로 바뀌었다. '행정 업무'에 스트레스를 받는다는 교수(24%)도 2008년(3%)에 비해 대폭 늘었다.

월평균 소득 700만원 이상 교수 비중이 36%로 가장 많았고, 500만∼600만원(19%), 600만∼700만원(17%)이 뒤를 이었다.

교수들이 보는 교수 직업의 미래 전망은 그다지 밝지 않았다. '대학교수라는 직업의 미래를 낙관적으로 전망하느냐'는 질문에 그렇지 않다고 답한 비율은 36%, 그렇다고 답한 비율은 25%였다. 비관적 전망의 이유로는 학령인구 감소와 인공지능의 교수 역할 대체 가능성 등이 꼽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