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무원 행동강령 시행, 직무 관련 퇴직자 접촉 땐 소속 기관 신고해야
입력 2018.04.17 (17:10) 수정 2018.04.17 (17:32)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공무원 행동강령 시행, 직무 관련 퇴직자 접촉 땐 소속 기관 신고해야
동영상영역 끝
직무 관련이 있는 퇴직자와 사적 접촉을 제한하는 조항을 담은 공무원 행동강령이 오늘부터 시행됐습니다.

이에 따라 공무원은 퇴직 2년이 지나지 않은 소속기관 출신 퇴직자가 민원, 인허가를 신청하거나 계약 체결 상대방이 될 경우 사전 접촉을 할 때 소속 기관장에게 신고해야 합니다.

새 행동강령은 이 밖에도 공무원이 자기 또는 타인의 부당한 이익을 위해 민간에 청탁을 하거나 사적 노무를 요구하는 등의 이른바 '갑질' 행위를 할 수 없도록 관련 규정을 대폭 정비했습니다.
  • 공무원 행동강령 시행, 직무 관련 퇴직자 접촉 땐 소속 기관 신고해야
    • 입력 2018.04.17 (17:10)
    • 수정 2018.04.17 (17:32)
    뉴스 5
공무원 행동강령 시행, 직무 관련 퇴직자 접촉 땐 소속 기관 신고해야
직무 관련이 있는 퇴직자와 사적 접촉을 제한하는 조항을 담은 공무원 행동강령이 오늘부터 시행됐습니다.

이에 따라 공무원은 퇴직 2년이 지나지 않은 소속기관 출신 퇴직자가 민원, 인허가를 신청하거나 계약 체결 상대방이 될 경우 사전 접촉을 할 때 소속 기관장에게 신고해야 합니다.

새 행동강령은 이 밖에도 공무원이 자기 또는 타인의 부당한 이익을 위해 민간에 청탁을 하거나 사적 노무를 요구하는 등의 이른바 '갑질' 행위를 할 수 없도록 관련 규정을 대폭 정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