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갑질 폭력 영상” 제보
[영상] “여직원 밀치고 발길질”…‘이명희 추정’ 갑질 폭력 제보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이 자제들의 불미스런 행동에 대해 사죄를 했지만 국민들 여론은...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감시’ CCTV 영상 무더기 발견
삼성전자 서비스가 고해상도 CCTV 를 설치해 노조원을 감시해 왔었다는 의혹을 지난 주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박근혜, ‘공천 개입 혐의’ 첫 재판도 불출석
입력 2018.04.17 (19:13) | 수정 2018.04.17 (19:34)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박근혜, ‘공천 개입 혐의’ 첫 재판도 불출석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박근혜 전 대통령은 어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를 제출하면서 앞으로의 재판 거부 의사를 명확히 했죠.

오늘은 별도로 기소된 공천 개입 혐의 첫 재판이 열렸는데, 여기에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10시 열린 공천개입 혐의 첫 재판에 박근혜 전 대통령은 출석하지 않았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서울구치소를 통해 재판부에 불출석 사유서를 냈습니다.

재판부는 불출석을 확인하고, 6분 만에 재판을 끝냈습니다.

또, 박 전 대통령이 이후에도 계속 나오지 않으면, 피고인 없이 재판을 진행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재판부는 모레 두 번째 재판을 열기로 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2016년 국회의원 선거 때 자신의 측근들인 이른바 '진박'을 공천하기 위해 불법 여론조사에 관여한 혐의로 지난 2월 기소됐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기소 이후 변호인을 선임하지 않는 등 재판에 대응하지 않았습니다.

재판부에서 지정한 국선변호인 접견을 거부하다, 혐의를 부인한다는 입장만 밝혔습니다.

또 다른 혐의인 국정원 특수활동비 수수 재판은 오는 24일 처음으로 열립니다.

박 전 대통령은 1심에서 징역 24년을 선고받은 국정농단 사건 항소심도 포기했습니다.

어제 서울구치소를 통해 항소포기서를 법원에 제출했습니다.

이에 따라 동생인 박근령 전 육영재단 이사장이 낸 항소장도 무효가 됐습니다.

검찰이 항소해서 항소심은 진행되는데, 1심과 마찬가지로 국선변호인의 변호로 박 전 대통령 없는 재판이 진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 박근혜, ‘공천 개입 혐의’ 첫 재판도 불출석
    • 입력 2018.04.17 (19:13)
    • 수정 2018.04.17 (19:34)
    뉴스 7
박근혜, ‘공천 개입 혐의’ 첫 재판도 불출석
[앵커]

박근혜 전 대통령은 어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를 제출하면서 앞으로의 재판 거부 의사를 명확히 했죠.

오늘은 별도로 기소된 공천 개입 혐의 첫 재판이 열렸는데, 여기에도 나오지 않았습니다.

오현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10시 열린 공천개입 혐의 첫 재판에 박근혜 전 대통령은 출석하지 않았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서울구치소를 통해 재판부에 불출석 사유서를 냈습니다.

재판부는 불출석을 확인하고, 6분 만에 재판을 끝냈습니다.

또, 박 전 대통령이 이후에도 계속 나오지 않으면, 피고인 없이 재판을 진행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재판부는 모레 두 번째 재판을 열기로 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2016년 국회의원 선거 때 자신의 측근들인 이른바 '진박'을 공천하기 위해 불법 여론조사에 관여한 혐의로 지난 2월 기소됐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기소 이후 변호인을 선임하지 않는 등 재판에 대응하지 않았습니다.

재판부에서 지정한 국선변호인 접견을 거부하다, 혐의를 부인한다는 입장만 밝혔습니다.

또 다른 혐의인 국정원 특수활동비 수수 재판은 오는 24일 처음으로 열립니다.

박 전 대통령은 1심에서 징역 24년을 선고받은 국정농단 사건 항소심도 포기했습니다.

어제 서울구치소를 통해 항소포기서를 법원에 제출했습니다.

이에 따라 동생인 박근령 전 육영재단 이사장이 낸 항소장도 무효가 됐습니다.

검찰이 항소해서 항소심은 진행되는데, 1심과 마찬가지로 국선변호인의 변호로 박 전 대통령 없는 재판이 진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오현태입니다.
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