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낮 참극’ 토론토서 승합차 돌진해 10명 사망…테러 가능성
[속보] ‘대낮 참극’ 토론토서 차량 돌진…“한국인 2명 사망 확인”
캐나다 최대 도시 토론토에서 23일(현지시간) 오후 차량돌진 사건이 발생해 최소 10명이 숨지고...
흥분한 트럼프, 신중한 문재인…‘4/27 선언’에 비핵화 담길까?
흥분한 트럼프, 신중한 문재인…‘4·27 선언’에 비핵화 담길까?
"네..김정일 국방위원장이 김대중 대통령을 맞이하기 위해 지금 이곳 순안공항에 도착하고 있습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통계국 “미중 무역 마찰, 중국 경제 성장 막지 못해”
입력 2018.04.17 (21:51) | 수정 2018.04.17 (21:56) 인터넷 뉴스
中통계국 “미중 무역 마찰, 중국 경제 성장 막지 못해”
중국 통계국은 올해 1분기 중국 경제 성장률이 선방했다면서 미중 무역 마찰이 중국의 경제 성장을 막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17일 신화망(新華網) 등에 따르면 싱즈훙(邢志宏) 국가통계국 대변인은 이날 중국 1분기 경제 성장률을 발표하면서 미중 무역 마찰이 장기적으로 중국 경제에 타격을 줄 것이라는 우려를 일축했다.

싱 대변인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 마찰은 안정적이고 회복력 있는 중국 경제를 저해할 수 없다"면서 "세계 2위 경제 대국의 상승 추세는 미중 무역 마찰로 흔들리지 않을 것이며 중국은 외국인 투자에서 높은 수준의 개방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공급측 구조 개혁과 혁신은 중국 경제의 안정성과 회복력을 높여줬으며 중국은 지속 가능한 경제 성장에서 마주하는 도전과 위험에 대처할 능력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소비는 지난 5년간 중국 경제 성장을 주도해왔으며 지속 성장과 외부 충격을 완화하는 중요한 역할을 했다"면서 "중국 기업들의 경쟁력 강화는 무역 균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미국과 무역분쟁 속에서도 중국은 올해 1분기 예상을 웃돈 성장률로 선방했다. 올해 1분기 국내총생산(GDP)은 19조8천783억 위안으로 작년 동기보다 6.8% 증가하며 중고속 성장을 이어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中통계국 “미중 무역 마찰, 중국 경제 성장 막지 못해”
    • 입력 2018.04.17 (21:51)
    • 수정 2018.04.17 (21:56)
    인터넷 뉴스
中통계국 “미중 무역 마찰, 중국 경제 성장 막지 못해”
중국 통계국은 올해 1분기 중국 경제 성장률이 선방했다면서 미중 무역 마찰이 중국의 경제 성장을 막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17일 신화망(新華網) 등에 따르면 싱즈훙(邢志宏) 국가통계국 대변인은 이날 중국 1분기 경제 성장률을 발표하면서 미중 무역 마찰이 장기적으로 중국 경제에 타격을 줄 것이라는 우려를 일축했다.

싱 대변인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 마찰은 안정적이고 회복력 있는 중국 경제를 저해할 수 없다"면서 "세계 2위 경제 대국의 상승 추세는 미중 무역 마찰로 흔들리지 않을 것이며 중국은 외국인 투자에서 높은 수준의 개방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공급측 구조 개혁과 혁신은 중국 경제의 안정성과 회복력을 높여줬으며 중국은 지속 가능한 경제 성장에서 마주하는 도전과 위험에 대처할 능력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소비는 지난 5년간 중국 경제 성장을 주도해왔으며 지속 성장과 외부 충격을 완화하는 중요한 역할을 했다"면서 "중국 기업들의 경쟁력 강화는 무역 균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미국과 무역분쟁 속에서도 중국은 올해 1분기 예상을 웃돈 성장률로 선방했다. 올해 1분기 국내총생산(GDP)은 19조8천783억 위안으로 작년 동기보다 6.8% 증가하며 중고속 성장을 이어갔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