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의원 예비후보가 국회의원 보좌관·구의원에 향응 의혹…경찰 내사 착수
입력 2018.04.19 (21:50) 수정 2018.04.19 (22:08) 인터넷 뉴스
시의원 예비후보가 국회의원 보좌관·구의원에 향응 의혹…경찰 내사 착수
서울의 한 구의원과 국회의원 보좌관이 시의원 예비후보자로부터 향응을 받은 혐의로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국회의원 보좌관 A 씨와 구의원 B 씨에게 청탁금지법 위반 등의 혐의가 있는지 내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와 B 씨는 지난 2월 서울 영등포구의 한 주점에서 서울시 시의원 예비후보자 C 씨와 지역 주민 D 씨로부터 향응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보좌관과 구의원과 함께 술을 마신 뒤 100만 원 상당의 술값을 나눠 낸 C 씨와 D씨가 공직선거법이나 청탁금지법을 어겼는지도 살펴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C 씨는 현재 시의원은 예비후보에서 사퇴했으며 경찰에 자수해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 시의원 예비후보가 국회의원 보좌관·구의원에 향응 의혹…경찰 내사 착수
    • 입력 2018.04.19 (21:50)
    • 수정 2018.04.19 (22:08)
    인터넷 뉴스
시의원 예비후보가 국회의원 보좌관·구의원에 향응 의혹…경찰 내사 착수
서울의 한 구의원과 국회의원 보좌관이 시의원 예비후보자로부터 향응을 받은 혐의로 경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국회의원 보좌관 A 씨와 구의원 B 씨에게 청탁금지법 위반 등의 혐의가 있는지 내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와 B 씨는 지난 2월 서울 영등포구의 한 주점에서 서울시 시의원 예비후보자 C 씨와 지역 주민 D 씨로부터 향응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보좌관과 구의원과 함께 술을 마신 뒤 100만 원 상당의 술값을 나눠 낸 C 씨와 D씨가 공직선거법이나 청탁금지법을 어겼는지도 살펴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C 씨는 현재 시의원은 예비후보에서 사퇴했으며 경찰에 자수해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