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당, ‘전략공천 이견’ 광주서갑 국회의원 재보선 논의 미루기로
입력 2018.04.20 (09:58) 수정 2018.04.20 (10:13) 인터넷 뉴스
민주당, ‘전략공천 이견’ 광주서갑 국회의원 재보선 논의 미루기로
더불어민주당이 6.13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전략공천 여부를 두고 이견이 나오고 있는 광주 서구갑에 대한 공천 논의를 미루기로 했다.

민주당 관계자는 20일(오늘)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광주 서구갑 전략공천에 대한 논의를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관계자는 "지방선거 경선과 재심 요청 등 논의사안이 많아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보선에 대한 논의는 오늘 이뤄지기 힘들 것 같다"고 설명했다.

민주당은 당초 지난 18일 최고위원회의에서 광주 서구갑에 대한 공관위 심사결과를 보고 받고 공천문제에 대해 의견을 나누려했지만, 추미애 대표가 건강을 문제로 최고위에 불참해 논의가 한 차례 미뤄졌었다.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보선의 민주당 후보로는 박혜자 전 의원과 송갑석 광주학교 이사장이 나섰으며, 추 대표는 박 전 의원을 전략공천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에 대해 최고위원들 사이에서도 찬반 의견이 엇갈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오늘 오전 송갑석 이사장의 어머니와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알려진 故 이한열 열사의 어머니 배은심 여사가 광주서갑의 전략공천을 취소해달라며 추 대표를 방문하기도 했다.

배 여사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경선을 해야지, 정해놓고 '이 사람이다' 하면 되겠느냐"면서 "전략공천을 하면 더 문제가 생긴다. 대표를 뵙고 그런 말씀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민주당, ‘전략공천 이견’ 광주서갑 국회의원 재보선 논의 미루기로
    • 입력 2018.04.20 (09:58)
    • 수정 2018.04.20 (10:13)
    인터넷 뉴스
민주당, ‘전략공천 이견’ 광주서갑 국회의원 재보선 논의 미루기로
더불어민주당이 6.13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전략공천 여부를 두고 이견이 나오고 있는 광주 서구갑에 대한 공천 논의를 미루기로 했다.

민주당 관계자는 20일(오늘)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광주 서구갑 전략공천에 대한 논의를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민주당 관계자는 "지방선거 경선과 재심 요청 등 논의사안이 많아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보선에 대한 논의는 오늘 이뤄지기 힘들 것 같다"고 설명했다.

민주당은 당초 지난 18일 최고위원회의에서 광주 서구갑에 대한 공관위 심사결과를 보고 받고 공천문제에 대해 의견을 나누려했지만, 추미애 대표가 건강을 문제로 최고위에 불참해 논의가 한 차례 미뤄졌었다.

광주 서구갑 국회의원 재보선의 민주당 후보로는 박혜자 전 의원과 송갑석 광주학교 이사장이 나섰으며, 추 대표는 박 전 의원을 전략공천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에 대해 최고위원들 사이에서도 찬반 의견이 엇갈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오늘 오전 송갑석 이사장의 어머니와 친분이 두터운 것으로 알려진 故 이한열 열사의 어머니 배은심 여사가 광주서갑의 전략공천을 취소해달라며 추 대표를 방문하기도 했다.

배 여사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경선을 해야지, 정해놓고 '이 사람이다' 하면 되겠느냐"면서 "전략공천을 하면 더 문제가 생긴다. 대표를 뵙고 그런 말씀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