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언론, ‘북핵·미사일 실험중단’ 상세보도…“진정한 전환점”
입력 2018.04.21 (19:18) 수정 2018.04.21 (19:54) 인터넷 뉴스
유럽언론, ‘북핵·미사일 실험중단’ 상세보도…“진정한 전환점”
유럽 언론도 북한이 20일 노동당 전원회의에서 핵실험과 대륙간탄도로켓(ICBM) 시험발사를 중지하고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기하기로 결정한 것을 비중있게 보도했다.

영국 BBC방송은 "북한이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깜짝 발표'를 했다"며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발표 내용을 상세히 전했다.

BBC는 북한의 이번 결정은 핵과 대륙간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이 완성됐다고 선언한 김 위원장의 신년 연설과도 맥락을 같이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BBC는 아울러 미국의 안보 분석가 앤킷 팬더를 인용해 북한이 핵과 미사일 시험 중단을 일찌감치 선언한 것은 북한의 선대 지도자 누구도 이루지 못했다는 점에서 북미 정상회담 자체가 김정은 위원장에게는 '상'(賞)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프랑스 일간 르몽드 역시 북한의 이번 발표를 비중있게 보도했다. 르몽드는 도쿄 주재 특파원발로 김정은 위원장이 핵실험장의 폐쇄를 발표했고, 이에 대해 미국과 한국은 즉각 환영을 나타낸 반면 일본 정부는 다소 만족스럽지 못한 듯한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탈리아 뉴스통신 ANSA도 북한의 이번 발표를 머릿기사로 다뤘다. ANSA는 "더 이상 핵과 미사일 실험을 하지 않겠다는 김정은 위원장의 발언이 남북, 북미 등 2차례의 역사적 정상회담을 앞두고 예기치 않게 전해졌다"며 "이번 결정은 (북한의)'진정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또, 북한의 선언이 순조롭게 이행된다면 결국 한국전쟁을 정식으로 종결시키는 평화협정이 도출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유럽언론, ‘북핵·미사일 실험중단’ 상세보도…“진정한 전환점”
    • 입력 2018.04.21 (19:18)
    • 수정 2018.04.21 (19:54)
    인터넷 뉴스
유럽언론, ‘북핵·미사일 실험중단’ 상세보도…“진정한 전환점”
유럽 언론도 북한이 20일 노동당 전원회의에서 핵실험과 대륙간탄도로켓(ICBM) 시험발사를 중지하고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기하기로 결정한 것을 비중있게 보도했다.

영국 BBC방송은 "북한이 역사적인 남북 정상회담,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깜짝 발표'를 했다"며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발표 내용을 상세히 전했다.

BBC는 북한의 이번 결정은 핵과 대륙간 탄도미사일 프로그램이 완성됐다고 선언한 김 위원장의 신년 연설과도 맥락을 같이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BBC는 아울러 미국의 안보 분석가 앤킷 팬더를 인용해 북한이 핵과 미사일 시험 중단을 일찌감치 선언한 것은 북한의 선대 지도자 누구도 이루지 못했다는 점에서 북미 정상회담 자체가 김정은 위원장에게는 '상'(賞)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프랑스 일간 르몽드 역시 북한의 이번 발표를 비중있게 보도했다. 르몽드는 도쿄 주재 특파원발로 김정은 위원장이 핵실험장의 폐쇄를 발표했고, 이에 대해 미국과 한국은 즉각 환영을 나타낸 반면 일본 정부는 다소 만족스럽지 못한 듯한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이탈리아 뉴스통신 ANSA도 북한의 이번 발표를 머릿기사로 다뤘다. ANSA는 "더 이상 핵과 미사일 실험을 하지 않겠다는 김정은 위원장의 발언이 남북, 북미 등 2차례의 역사적 정상회담을 앞두고 예기치 않게 전해졌다"며 "이번 결정은 (북한의)'진정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또, 북한의 선언이 순조롭게 이행된다면 결국 한국전쟁을 정식으로 종결시키는 평화협정이 도출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