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론조사①] 국민 94% “남북 정상회담 성과 있다”
입력 2018.04.30 (21:19) 수정 2018.05.01 (14:22)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여론조사①] 국민 94% “남북 정상회담 성과 있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번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국민들은 어떻게 평가하는지 KBS가 긴급 여론조사를 실시했습니다.

10명 중 9명 이상이 회담 성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했고,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기대도 높았습니다.

김영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연관 기사] [뉴스9] [여론조사②] 80% “北·김정은, 인식 긍정적 변화”

남북 정상회담에 대한 평가를 물었습니다.

긍정 평가가 94.1%, 이가운데 매우 성과가 컸다는 답변도 63%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 편차가 거의 없었습니다.

가장 큰 성과로 꼽은 분야는 종전선언 추진이 가장 많았고, 완전한 비핵화 명기, 군사적 긴장완화와 적대행위 중지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북한이 '판문점 선언'대로 핵과 미사일을 포기할 것으로 보느냐고 물어 봤습니다.

이행할 것으로 보는 응답자는 70%를 넘겼고, 26% 정도는 북한이 이행하지 않을 것으로 봤습니다.

남북관계를 적극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우선 추진해야 할 일로는 '군사적 신뢰 구축'이라고 응답한 사람이 가장 많았고 경제교류협력, 이산가족 왕래와 고향 방문, 전방위적 남북 고위급 회담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비핵화 문제를 본격 다루게 될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대해서는 91.8%가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KBS 뉴스 김영인입니다.

[다운받기] 2018남북정상회담에 대한 국민여론조사[PDF]
[다운받기] 2018남북정상회담에 대한 국민여론조사_요약본[PDF]
조사기관 : KBS 방송문화연구소
대 상 :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77명
기 간 : 2018년 4월 30일
조사방법 : KBS 국민패널 인터넷 설문조사(IPS)
응 답 률 : 7.25%
표본오차 : ±2.9%p (95% 신뢰 수준)
  • [여론조사①] 국민 94% “남북 정상회담 성과 있다”
    • 입력 2018.04.30 (21:19)
    • 수정 2018.05.01 (14:22)
    뉴스 9
[여론조사①] 국민 94% “남북 정상회담 성과 있다”
[앵커]

이번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국민들은 어떻게 평가하는지 KBS가 긴급 여론조사를 실시했습니다.

10명 중 9명 이상이 회담 성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했고,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기대도 높았습니다.

김영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연관 기사] [뉴스9] [여론조사②] 80% “北·김정은, 인식 긍정적 변화”

남북 정상회담에 대한 평가를 물었습니다.

긍정 평가가 94.1%, 이가운데 매우 성과가 컸다는 답변도 63%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 편차가 거의 없었습니다.

가장 큰 성과로 꼽은 분야는 종전선언 추진이 가장 많았고, 완전한 비핵화 명기, 군사적 긴장완화와 적대행위 중지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북한이 '판문점 선언'대로 핵과 미사일을 포기할 것으로 보느냐고 물어 봤습니다.

이행할 것으로 보는 응답자는 70%를 넘겼고, 26% 정도는 북한이 이행하지 않을 것으로 봤습니다.

남북관계를 적극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우선 추진해야 할 일로는 '군사적 신뢰 구축'이라고 응답한 사람이 가장 많았고 경제교류협력, 이산가족 왕래와 고향 방문, 전방위적 남북 고위급 회담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비핵화 문제를 본격 다루게 될 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대해서는 91.8%가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KBS 뉴스 김영인입니다.

[다운받기] 2018남북정상회담에 대한 국민여론조사[PDF]
[다운받기] 2018남북정상회담에 대한 국민여론조사_요약본[PDF]
조사기관 : KBS 방송문화연구소
대 상 :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77명
기 간 : 2018년 4월 30일
조사방법 : KBS 국민패널 인터넷 설문조사(IPS)
응 답 률 : 7.25%
표본오차 : ±2.9%p (95% 신뢰 수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