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연방법원, ‘부패혐의 수감’ 룰라 전 대통령 예우 박탈
입력 2018.05.18 (01:32) 수정 2018.05.18 (01:53) 인터넷 뉴스
브라질 연방법원, ‘부패혐의 수감’ 룰라 전 대통령 예우 박탈
브라질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에게 주어진 전직 대통령 예우가 박탈됐습니다.

남동부 캄피나스 지역 연방법원의 아로우두 나데르 판사는 17일(현지시간) 한 사회단체가 제기한 청원을 받아들여 룰라 전 대통령에게 허용된 모든 혜택을 취소하라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나데르 판사는 룰라 전 대통령이 국가와 연방경찰의 보호를 받고 있어 보좌진을 둘 필요가 없게 됐다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브라질 현행법에 따르면 전직 대통령은 대통령실의 예산 지원을 받아 경호원과 비서·운전사 등 8명의 보좌진을 둘 수 있습니다.

룰라 전 대통령은 지난 2009년 정부 계약 수주를 도와주는 대가로 대형 건설업체로부터 복층 아파트를 받은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아왔습니다.

지난해 7월 1심 재판에서 뇌물수수 등 부패행위와, 돈세탁 등 혐의로 9년 6개월 징역형을 선고받은 데 이어 올해 1월 2심 재판에서는 12년 1개월 징역형을 선고받았으며, 지난달 7일 남부 쿠리치바 시에 있는 교도소에 수감됐습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 브라질 연방법원, ‘부패혐의 수감’ 룰라 전 대통령 예우 박탈
    • 입력 2018.05.18 (01:32)
    • 수정 2018.05.18 (01:53)
    인터넷 뉴스
브라질 연방법원, ‘부패혐의 수감’ 룰라 전 대통령 예우 박탈
브라질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에게 주어진 전직 대통령 예우가 박탈됐습니다.

남동부 캄피나스 지역 연방법원의 아로우두 나데르 판사는 17일(현지시간) 한 사회단체가 제기한 청원을 받아들여 룰라 전 대통령에게 허용된 모든 혜택을 취소하라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나데르 판사는 룰라 전 대통령이 국가와 연방경찰의 보호를 받고 있어 보좌진을 둘 필요가 없게 됐다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브라질 현행법에 따르면 전직 대통령은 대통령실의 예산 지원을 받아 경호원과 비서·운전사 등 8명의 보좌진을 둘 수 있습니다.

룰라 전 대통령은 지난 2009년 정부 계약 수주를 도와주는 대가로 대형 건설업체로부터 복층 아파트를 받은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아왔습니다.

지난해 7월 1심 재판에서 뇌물수수 등 부패행위와, 돈세탁 등 혐의로 9년 6개월 징역형을 선고받은 데 이어 올해 1월 2심 재판에서는 12년 1개월 징역형을 선고받았으며, 지난달 7일 남부 쿠리치바 시에 있는 교도소에 수감됐습니다.

[사진출처 : AP=연합뉴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