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사막에서 ‘화성 이주 실험’
입력 2018.05.18 (12:52) 수정 2018.05.18 (12:59)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美, 사막에서 ‘화성 이주 실험’
동영상영역 끝
[앵커]

미국 유타주 사막에서 화성 이주를 가정한 실험이 실시됐는데요.

화성과 비슷한 환경에서 생활하며 화성 이주의 과제를 알아봤습니다.

[리포트]

착륙선을 모델로 미국 유타주 사막에 건설된 화성사막연구기지입니다.

극지건축가, 전자기계공학과 학생 등 일본인을 중심으로 7명이 실험에 참가했습니다.

화성의 대기는 대부분이 이산화탄소.

밖에 나갈 때는 헬멧과 생명유지장치를 착용해야 합니다.

["(선외활동 팀 준비 완료.) 오케이. 문을 열겠습니다."]

사막을 화성이라고 가정하고 다양한 과학적 조사를 합니다.

장기간의 화성 생활에서는 자급자족이 필수인데요.

채소 재배에 적합한 방법을 알아내기 위한 실험도 합니다.

물을 절약하기 위해 샤워는 사흘에 한 번, 그 물로 빨래도 합니다.

[실험 참가자 : "기본적으로는 이 상태로 들어갑니다. 옷을 입고 빨래 겸 샤워를 합니다."]

폐쇄된 공간에서의 공동생활은 스트레스가 쌓일 수밖에 없는데요.

실험을 마친 참가자들은 화성 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팀 전체의 소통과 균형이라고 말합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 美, 사막에서 ‘화성 이주 실험’
    • 입력 2018.05.18 (12:52)
    • 수정 2018.05.18 (12:59)
    뉴스 12
美, 사막에서 ‘화성 이주 실험’
[앵커]

미국 유타주 사막에서 화성 이주를 가정한 실험이 실시됐는데요.

화성과 비슷한 환경에서 생활하며 화성 이주의 과제를 알아봤습니다.

[리포트]

착륙선을 모델로 미국 유타주 사막에 건설된 화성사막연구기지입니다.

극지건축가, 전자기계공학과 학생 등 일본인을 중심으로 7명이 실험에 참가했습니다.

화성의 대기는 대부분이 이산화탄소.

밖에 나갈 때는 헬멧과 생명유지장치를 착용해야 합니다.

["(선외활동 팀 준비 완료.) 오케이. 문을 열겠습니다."]

사막을 화성이라고 가정하고 다양한 과학적 조사를 합니다.

장기간의 화성 생활에서는 자급자족이 필수인데요.

채소 재배에 적합한 방법을 알아내기 위한 실험도 합니다.

물을 절약하기 위해 샤워는 사흘에 한 번, 그 물로 빨래도 합니다.

[실험 참가자 : "기본적으로는 이 상태로 들어갑니다. 옷을 입고 빨래 겸 샤워를 합니다."]

폐쇄된 공간에서의 공동생활은 스트레스가 쌓일 수밖에 없는데요.

실험을 마친 참가자들은 화성 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팀 전체의 소통과 균형이라고 말합니다.

KBS 월드뉴스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