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드루킹’ 편지, 김경수 “황당 소설”…野 “특검 뿐”
입력 2018.05.18 (17:06) 수정 2018.05.18 (17:1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드루킹’ 편지, 김경수 “황당 소설”…野 “특검 뿐”
동영상영역 끝
[앵커]

드루킹 김 모 씨의 편지와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는 사실 무근으로 황당한 소설같은 이야기라고 반박했습니다.

반면 야당은 진실을 밝히는 길은 특검뿐이라며 민주당이 특검을 회피할 명분이 없어졌다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안다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민주당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가 댓글조작에 처음부터 관여했다는 드루킹 김 모 씨의 주장에 대해 김경수 후보는 "어처구니 없는 소설 같은 이야기"라고 밝혔습니다.

김 후보는 오늘 부산 민주공원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 "거리낄 게 있다면 경찰과 특검 조사를 먼저 받겠다고 했겠냐"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경수/민주당 경남지사 후보 : "이걸로 선거판을 흔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그건 저도 잘못 본 것이고, 우리 경남 도민도 잘못 본 것입니다."]

김 후보는 또 "소설 같은 얘기를 바로 기사화해도 되느냐"면서 "의도가 뻔한 얘기를 기사화한 조선일보는 '드루킹'과 한 팀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그동안 검, 경이 합작해 이 사건을 은폐해왔다는 명백한 증거"라며 "민주당이 특검을 회피할 명분이 있냐"고 말했습니다.

한국당은 또 공식 논평을 통해서는 "댓글 공작사건의 실체적 진실을 밝히는 방법은 성역없는 특검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바른미래당도 논평을 내고 성역 없는 특검을 통해 "김경수 또한 현 여론 조작 정권의 꼬리에 불과함을 밝혀내겠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안다영입니다.
  • ‘드루킹’ 편지, 김경수 “황당 소설”…野 “특검 뿐”
    • 입력 2018.05.18 (17:06)
    • 수정 2018.05.18 (17:13)
    뉴스 5
‘드루킹’ 편지, 김경수 “황당 소설”…野 “특검 뿐”
[앵커]

드루킹 김 모 씨의 편지와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는 사실 무근으로 황당한 소설같은 이야기라고 반박했습니다.

반면 야당은 진실을 밝히는 길은 특검뿐이라며 민주당이 특검을 회피할 명분이 없어졌다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안다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민주당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가 댓글조작에 처음부터 관여했다는 드루킹 김 모 씨의 주장에 대해 김경수 후보는 "어처구니 없는 소설 같은 이야기"라고 밝혔습니다.

김 후보는 오늘 부산 민주공원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 "거리낄 게 있다면 경찰과 특검 조사를 먼저 받겠다고 했겠냐"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김경수/민주당 경남지사 후보 : "이걸로 선거판을 흔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그건 저도 잘못 본 것이고, 우리 경남 도민도 잘못 본 것입니다."]

김 후보는 또 "소설 같은 얘기를 바로 기사화해도 되느냐"면서 "의도가 뻔한 얘기를 기사화한 조선일보는 '드루킹'과 한 팀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대해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그동안 검, 경이 합작해 이 사건을 은폐해왔다는 명백한 증거"라며 "민주당이 특검을 회피할 명분이 있냐"고 말했습니다.

한국당은 또 공식 논평을 통해서는 "댓글 공작사건의 실체적 진실을 밝히는 방법은 성역없는 특검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바른미래당도 논평을 내고 성역 없는 특검을 통해 "김경수 또한 현 여론 조작 정권의 꼬리에 불과함을 밝혀내겠다"고 말했습니다.

KBS 뉴스 안다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