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튜디오 실장, 최근 추행 혐의 기소…유포자 구속심사
입력 2018.05.26 (17:03) 수정 2018.05.26 (19:37)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스튜디오 실장, 최근 추행 혐의 기소…유포자 구속심사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른바 비공개 촬영회 중 성추행을 당했다는 피해자가 늘면서 경찰 수사가 확대되고 있습니다.

유튜버 양 모 씨가 고발한 촬영 스튜디오 실장은 이미 추행 혐의로 사법처리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송금한 기자입니다.

[리포트]

유명 유튜버 양 모 씨 등이 3년 전 촬영을 하던 중 협박과 성추행을 했다며 고소한 스튜디오 실장 정 모 씨.

정 씨는 비슷한 사건으로 지난 8일, 벌금 300만 원에 약식기소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지난해 11월 비공개 촬영회 중 여성 모델의 허리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입니다.

경찰에 양 씨와 같은 피해를 입었다며 고소장을 접수하거나 수사 의뢰한 피해자도 모두 6명으로 늘었습니다.

이에 대해 정 씨는 강압적인 촬영이 아니었다며 양 씨와 나눈 SNS 대화 내용을 일부 언론에 공개했습니다.

양 씨가 먼저 촬영을 잡아달라, 요구했다는 취지입니다.

정 씨는 약식기소된 사건에 대해서도 성추행은 사실이 아니라며 정식재판을 청구해 무죄를 다투겠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자 진술이 잇따르고 있는 만큼 정 씨의 일방적 주장에 대해서는 신중한 검증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자들의 사례를 모두 취합한 뒤 조만간 정 씨 등 피고소인들을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음란 사이트에서 양 씨의 노출 사진을 다운로드받아 파일 공유 사이트에 유포한 강모 씨의 구속 여부는 오늘 저녁 결정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송금한입니다.
  • 스튜디오 실장, 최근 추행 혐의 기소…유포자 구속심사
    • 입력 2018.05.26 (17:03)
    • 수정 2018.05.26 (19:37)
    뉴스 5
스튜디오 실장, 최근 추행 혐의 기소…유포자 구속심사
[앵커]

이른바 비공개 촬영회 중 성추행을 당했다는 피해자가 늘면서 경찰 수사가 확대되고 있습니다.

유튜버 양 모 씨가 고발한 촬영 스튜디오 실장은 이미 추행 혐의로 사법처리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송금한 기자입니다.

[리포트]

유명 유튜버 양 모 씨 등이 3년 전 촬영을 하던 중 협박과 성추행을 했다며 고소한 스튜디오 실장 정 모 씨.

정 씨는 비슷한 사건으로 지난 8일, 벌금 300만 원에 약식기소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지난해 11월 비공개 촬영회 중 여성 모델의 허리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입니다.

경찰에 양 씨와 같은 피해를 입었다며 고소장을 접수하거나 수사 의뢰한 피해자도 모두 6명으로 늘었습니다.

이에 대해 정 씨는 강압적인 촬영이 아니었다며 양 씨와 나눈 SNS 대화 내용을 일부 언론에 공개했습니다.

양 씨가 먼저 촬영을 잡아달라, 요구했다는 취지입니다.

정 씨는 약식기소된 사건에 대해서도 성추행은 사실이 아니라며 정식재판을 청구해 무죄를 다투겠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자 진술이 잇따르고 있는 만큼 정 씨의 일방적 주장에 대해서는 신중한 검증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피해자들의 사례를 모두 취합한 뒤 조만간 정 씨 등 피고소인들을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음란 사이트에서 양 씨의 노출 사진을 다운로드받아 파일 공유 사이트에 유포한 강모 씨의 구속 여부는 오늘 저녁 결정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송금한입니다.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