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적십자 사업에 ‘입찰서류 위조 의혹’ 업체 수사
입력 2018.06.14 (12:35) 수정 2018.06.14 (13:18) 사회
경찰, 적십자 사업에 ‘입찰서류 위조 의혹’ 업체 수사
대한적십자사가 자신들이 발주한 사업에 특정 업체가 문서를 위조한 의혹이 있다며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지난달 29일 적십자로부터 고발장을 접수받은 서울 서초경찰서는 사문서위조 등 혐의로 해당 업체에 대해 수사할 방침입니다.

이 업체는 적십자의 '혈액 면역검사 일원화 사업'을 따내기 위해 자신들이 보유한 면역검사장비의 사용적합성 검사 보고서를 위·변조한 의혹을 받습니다.

적십자는 지난 2월 사람의 안전을 위해 헌혈 전 에이즈와 B형 간염 등 4가지 필수 면역검사를 받도록 하는 '혈액 면역검사 일원화 사업'을 공고했습니다.
  • 경찰, 적십자 사업에 ‘입찰서류 위조 의혹’ 업체 수사
    • 입력 2018.06.14 (12:35)
    • 수정 2018.06.14 (13:18)
    사회
경찰, 적십자 사업에 ‘입찰서류 위조 의혹’ 업체 수사
대한적십자사가 자신들이 발주한 사업에 특정 업체가 문서를 위조한 의혹이 있다며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지난달 29일 적십자로부터 고발장을 접수받은 서울 서초경찰서는 사문서위조 등 혐의로 해당 업체에 대해 수사할 방침입니다.

이 업체는 적십자의 '혈액 면역검사 일원화 사업'을 따내기 위해 자신들이 보유한 면역검사장비의 사용적합성 검사 보고서를 위·변조한 의혹을 받습니다.

적십자는 지난 2월 사람의 안전을 위해 헌혈 전 에이즈와 B형 간염 등 4가지 필수 면역검사를 받도록 하는 '혈액 면역검사 일원화 사업'을 공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