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종로·퇴계로 일대 연쇄 방화한 30대 구속
입력 2018.06.14 (17:18) 수정 2018.06.14 (18:36) 인터넷 뉴스
종로·퇴계로 일대 연쇄 방화한 30대 구속
서울 종로와 중구 퇴계로 일대 상가 밀집지역을 돌아다니며 6차례에 걸쳐 연쇄 방화를 저지른 3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어제(13일) 현주건조물방화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35살 김 모 씨에 대해 영장실질심사를 하고,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 10일 밤 11시 40분 쯤, 서울 중구 퇴계로 봉제공장 3층 계단벽에 쌓인 의류에 불을 지르고, 11일 새벽 1시 10분쯤에는 서울 종로구 시계 골목에서 오토바이에 불을 지르는 등 모두 6차례에 걸쳐 잇따라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하면 외롭고 추운데, 불을 지르고 나면 따뜻한 느낌이 들고 기분이 좋아져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
  • 종로·퇴계로 일대 연쇄 방화한 30대 구속
    • 입력 2018.06.14 (17:18)
    • 수정 2018.06.14 (18:36)
    인터넷 뉴스
종로·퇴계로 일대 연쇄 방화한 30대 구속
서울 종로와 중구 퇴계로 일대 상가 밀집지역을 돌아다니며 6차례에 걸쳐 연쇄 방화를 저지른 3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어제(13일) 현주건조물방화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35살 김 모 씨에 대해 영장실질심사를 하고,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 10일 밤 11시 40분 쯤, 서울 중구 퇴계로 봉제공장 3층 계단벽에 쌓인 의류에 불을 지르고, 11일 새벽 1시 10분쯤에는 서울 종로구 시계 골목에서 오토바이에 불을 지르는 등 모두 6차례에 걸쳐 잇따라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하면 외롭고 추운데, 불을 지르고 나면 따뜻한 느낌이 들고 기분이 좋아져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