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홍준표·유승민 패배 책임에 사퇴…안철수 어디로
입력 2018.06.14 (19:01) 수정 2018.06.14 (20:58) 케이야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홍준표·유승민 패배 책임에 사퇴…안철수 어디로
동영상영역 끝
6.13 지방선거가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끝난 가운데,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와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나란히 사퇴 의사를 밝혔습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오늘 오후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는 참패했고 나라는 통째로 넘어갔다"며 "모든 책임은 자신에게 있으므로 오늘부터 당대표직을 내려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도 바른미래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부터 바른미래당 공동대표직에서 물러난다"며 "국민의 선택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선거 패배의 책임을 지고 사퇴한다"고 밝혔습니다.

유 대표는 "대한민국이 어떤 길로 나아가야 할지 새로운 비전과 정책을 고민하겠다"며 "그 속에서 철저하게 무너진 보수 정치를 어떻게 살려 낼지 보수의 가치와 보수 정치 혁신의 길을 찾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같은 날 열린 바른미래당 해단식에서 손학규 바른미래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우리나라의 정치 변화가 얼마나 빠른지 실감할 수 있는 선거였다"면서 "비록 선거에는 완패했지만 씨앗은 뿌려져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은 전체 지방 기초자치단체장 17명 중 2명, 재보선 국회의원 12석 중 1석을 확보하는 데 그쳤으며, 바른미래당은 단 한 석도 얻지 못했습니다.
  • [영상] 홍준표·유승민 패배 책임에 사퇴…안철수 어디로
    • 입력 2018.06.14 (19:01)
    • 수정 2018.06.14 (20:58)
    케이야
[영상] 홍준표·유승민 패배 책임에 사퇴…안철수 어디로
6.13 지방선거가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끝난 가운데,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와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나란히 사퇴 의사를 밝혔습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오늘 오후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는 참패했고 나라는 통째로 넘어갔다"며 "모든 책임은 자신에게 있으므로 오늘부터 당대표직을 내려놓겠다"고 밝혔습니다.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도 바른미래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부터 바른미래당 공동대표직에서 물러난다"며 "국민의 선택을 무겁게 받아들이고 선거 패배의 책임을 지고 사퇴한다"고 밝혔습니다.

유 대표는 "대한민국이 어떤 길로 나아가야 할지 새로운 비전과 정책을 고민하겠다"며 "그 속에서 철저하게 무너진 보수 정치를 어떻게 살려 낼지 보수의 가치와 보수 정치 혁신의 길을 찾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같은 날 열린 바른미래당 해단식에서 손학규 바른미래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우리나라의 정치 변화가 얼마나 빠른지 실감할 수 있는 선거였다"면서 "비록 선거에는 완패했지만 씨앗은 뿌려져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은 전체 지방 기초자치단체장 17명 중 2명, 재보선 국회의원 12석 중 1석을 확보하는 데 그쳤으며, 바른미래당은 단 한 석도 얻지 못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