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도 “김정은 유엔총회 초청되면 미국서 北-日 정상회담 추진”
입력 2018.06.15 (05:19) 수정 2018.06.15 (05:25) 인터넷 뉴스
교도 “김정은 유엔총회 초청되면 미국서 北-日 정상회담 추진”
일본 정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9월 중순 미국 뉴욕에서 개최되는 유엔 총회에 초청될 경우 현지에서 북일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오늘(15일)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김 위원장이 구테흐스 사무총장의 초청을 받아 유엔 총회에서 연설을 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일본 정부가 보고 있다며 이같이 전했습니다.

이 밖에도 일본 언론들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8월 평양을 방문하는 방안, 9월 11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동방경제포럼에서 김 위원장과 만나는 방안 등도 염두에 두고 북일 정상회담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아베 총리가 김 위원장과의 회담에서 북일 평양선언을 존중한다고 밝히면서, 납치·핵·미사일 문제가 포괄적으로 해결돼야만 국교정상화와 경제협력을 행하겠다는 의사를 직접 전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아베 총리가 납치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여러차례 김 위원장과 반복적으로 회담을 하고 자신이 직접 북한을 방문하는 방안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교도 “김정은 유엔총회 초청되면 미국서 北-日 정상회담 추진”
    • 입력 2018.06.15 (05:19)
    • 수정 2018.06.15 (05:25)
    인터넷 뉴스
교도 “김정은 유엔총회 초청되면 미국서 北-日 정상회담 추진”
일본 정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9월 중순 미국 뉴욕에서 개최되는 유엔 총회에 초청될 경우 현지에서 북일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오늘(15일)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김 위원장이 구테흐스 사무총장의 초청을 받아 유엔 총회에서 연설을 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일본 정부가 보고 있다며 이같이 전했습니다.

이 밖에도 일본 언론들은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8월 평양을 방문하는 방안, 9월 11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동방경제포럼에서 김 위원장과 만나는 방안 등도 염두에 두고 북일 정상회담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아베 총리가 김 위원장과의 회담에서 북일 평양선언을 존중한다고 밝히면서, 납치·핵·미사일 문제가 포괄적으로 해결돼야만 국교정상화와 경제협력을 행하겠다는 의사를 직접 전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아베 총리가 납치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여러차례 김 위원장과 반복적으로 회담을 하고 자신이 직접 북한을 방문하는 방안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