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판 술탄’ 에르도안, 터키 대선 승리…장기집권 발판
입력 2018.06.25 (12:34) 수정 2018.06.25 (13:38)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현대판 술탄’ 에르도안, 터키 대선 승리…장기집권 발판
동영상영역 끝
[앵커]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개헌 후 치러진 대통령 선거와 총선에서 승리하면서 강력한 통치 기반을 장기 집권의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최장 30년 이상 1인자 자리를 유지할 수 있게 돼 에르도안 대통령, 중세 이슬람 제국의 황제를 일컫는 '술탄'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송영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승리의 축포 속에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며 화답합니다.

터키 최고 선거관리위원회는 어제 치러진 대선 개표가 97%를 넘긴 상황에서 에르도안 대통령이 53%를 득표해 승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제1 야당 무하렘 인제 후보는 31.7% 득표에 그쳤고, 에르도안 대통령은 과반 득표로 결선투표 없이 당선됐습니다.

[에르도안/터키 대통령 : "이번 선거의 승자는 우리 나라의 민주주의입니다."]

함께 치러진 총선에서도 여당인 '정의개발당'을 중심으로 한 여권연대가 총투표의 54%를 득표해 과반 의석을 차지했습니다.

하지만 제 1야당인 '공화인민당'은 개표가 조작됐다, 에르도안 대통령의 실제 득표율은 절반 이하라고 주장하며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지난해 개헌 이후 형식적으로 남아있던 터키의 의원 내각제는 이번 선거를 통해 대통령 중심제로 바뀝니다.

개헌 후 새 대통령에 당선된 에르도안 대통령은 사법체계 개입권과 의회 견제 없는 공직자 임명권 등, 막강한 권한을 갖게 됩니다.

임기도 5년 중임에다, 임기 중 조기 선거도 할 수 있어 에르도안 대통령은 최장 2033년까지 집권이 가능하게 됐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이번 대선에서 강력한 권한과 장기 집권의 발판까지 마련한 에르도안 대통령의 승리를 두고 '21세기 술탄 등극'이라고 평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영석입니다.
  • ‘현대판 술탄’ 에르도안, 터키 대선 승리…장기집권 발판
    • 입력 2018.06.25 (12:34)
    • 수정 2018.06.25 (13:38)
    뉴스 12
‘현대판 술탄’ 에르도안, 터키 대선 승리…장기집권 발판
[앵커]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개헌 후 치러진 대통령 선거와 총선에서 승리하면서 강력한 통치 기반을 장기 집권의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최장 30년 이상 1인자 자리를 유지할 수 있게 돼 에르도안 대통령, 중세 이슬람 제국의 황제를 일컫는 '술탄'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송영석 기자입니다.

[리포트]

승리의 축포 속에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며 화답합니다.

터키 최고 선거관리위원회는 어제 치러진 대선 개표가 97%를 넘긴 상황에서 에르도안 대통령이 53%를 득표해 승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제1 야당 무하렘 인제 후보는 31.7% 득표에 그쳤고, 에르도안 대통령은 과반 득표로 결선투표 없이 당선됐습니다.

[에르도안/터키 대통령 : "이번 선거의 승자는 우리 나라의 민주주의입니다."]

함께 치러진 총선에서도 여당인 '정의개발당'을 중심으로 한 여권연대가 총투표의 54%를 득표해 과반 의석을 차지했습니다.

하지만 제 1야당인 '공화인민당'은 개표가 조작됐다, 에르도안 대통령의 실제 득표율은 절반 이하라고 주장하며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지난해 개헌 이후 형식적으로 남아있던 터키의 의원 내각제는 이번 선거를 통해 대통령 중심제로 바뀝니다.

개헌 후 새 대통령에 당선된 에르도안 대통령은 사법체계 개입권과 의회 견제 없는 공직자 임명권 등, 막강한 권한을 갖게 됩니다.

임기도 5년 중임에다, 임기 중 조기 선거도 할 수 있어 에르도안 대통령은 최장 2033년까지 집권이 가능하게 됐습니다.

현지 언론들은 이번 대선에서 강력한 권한과 장기 집권의 발판까지 마련한 에르도안 대통령의 승리를 두고 '21세기 술탄 등극'이라고 평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영석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