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암구장 신축 확정
입력 1998.05.06 (21:00)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상암구장 신축 확정
동영상영역 끝

지난 석달 동안 상암동과 인천 잠실을 오락가락했던 2002년 월드컵 주경기장 건설 문제가 결국 상암동에 주경기장을 신축하는 것으로 오늘 최종 결정됐습니다. 다른 대안보다 경제성과 안정성 등에서 높게 평가됐다는 얘기지만 2002년 월드컵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서는 이런 우왕좌왕이 또 있어서는 안되겠습니다.

송전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송전헌 기자 :

21세기의 첫 월드컵이 될 2002년 한일 월드컵 대회 개막식이 서울 상암 주경기장에서 열리게 됐습니다. 정부는 오늘 월드컵 지원대책회의에서 상암 주경기장 신축 잠실올림픽 경기장 개보수 인천 문학경기장 증축 등 세가지 방안중 상암 주경기장 신축을 최종 확정했습니다.


⊙ 신낙균 (문화관광부 장관) :

경기장이 적기에 완공되도록 노력을 경주하는 등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 만반의 준비를 착실히 해나갈 것입니다.


⊙ 송전헌 기자 :

경기장 조사위원회의 정밀실사 결과 잠실 올림픽 경기장 개보수는 안전성이 보장되지 않는다는 점에서 인천 문학경기장은 간접시설 추가비용이 많이 들고 증축이 기술적으로 어려운 반면 상암 주경기장은 경제성과 안전성 국제 신인도 면에서 우월하고 공사기간도 단축할 수 있다는 점이 높게 평가됐습니다.


⊙ 신성우 (경기장 조사위원-한양대 교수) :

상암에서 ...사실은 더 단축할 수 있습니다. 그 키는 패스트 트랙이라는 기법입니다.


⊙ 송전헌 기자 :

오늘 주경기장 문제가 최종 매듭지어짐에 따라 월드컵 조직위원회도 대회준비에 활기를 되찾게 됐습니다.


⊙ 최창신 (월드컵 조직위 사무총장) :

산적한 이들 일들을 이제 본격적으로 처리해 나가겠다 하는 것이 지금 저희들로서는 마치 해방된 기분이고요.


⊙ 송전헌 기자 :

많은 시민들과 축구계에서도 이제 진정한 축구발전의 계기가 마련됐다면서 기쁨을 감추지 않았습니다.


⊙ 신인철 ('붉은악마' 응원단장) :

바로 멋있고 아이디어가 넘치는 축구의 성지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송전헌 기자 :

KBS 뉴스, 송전헌입니다.

  • 상암구장 신축 확정
    • 입력 1998.05.06 (21:00)
    뉴스 9
상암구장 신축 확정

지난 석달 동안 상암동과 인천 잠실을 오락가락했던 2002년 월드컵 주경기장 건설 문제가 결국 상암동에 주경기장을 신축하는 것으로 오늘 최종 결정됐습니다. 다른 대안보다 경제성과 안정성 등에서 높게 평가됐다는 얘기지만 2002년 월드컵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서는 이런 우왕좌왕이 또 있어서는 안되겠습니다.

송전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송전헌 기자 :

21세기의 첫 월드컵이 될 2002년 한일 월드컵 대회 개막식이 서울 상암 주경기장에서 열리게 됐습니다. 정부는 오늘 월드컵 지원대책회의에서 상암 주경기장 신축 잠실올림픽 경기장 개보수 인천 문학경기장 증축 등 세가지 방안중 상암 주경기장 신축을 최종 확정했습니다.


⊙ 신낙균 (문화관광부 장관) :

경기장이 적기에 완공되도록 노력을 경주하는 등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 만반의 준비를 착실히 해나갈 것입니다.


⊙ 송전헌 기자 :

경기장 조사위원회의 정밀실사 결과 잠실 올림픽 경기장 개보수는 안전성이 보장되지 않는다는 점에서 인천 문학경기장은 간접시설 추가비용이 많이 들고 증축이 기술적으로 어려운 반면 상암 주경기장은 경제성과 안전성 국제 신인도 면에서 우월하고 공사기간도 단축할 수 있다는 점이 높게 평가됐습니다.


⊙ 신성우 (경기장 조사위원-한양대 교수) :

상암에서 ...사실은 더 단축할 수 있습니다. 그 키는 패스트 트랙이라는 기법입니다.


⊙ 송전헌 기자 :

오늘 주경기장 문제가 최종 매듭지어짐에 따라 월드컵 조직위원회도 대회준비에 활기를 되찾게 됐습니다.


⊙ 최창신 (월드컵 조직위 사무총장) :

산적한 이들 일들을 이제 본격적으로 처리해 나가겠다 하는 것이 지금 저희들로서는 마치 해방된 기분이고요.


⊙ 송전헌 기자 :

많은 시민들과 축구계에서도 이제 진정한 축구발전의 계기가 마련됐다면서 기쁨을 감추지 않았습니다.


⊙ 신인철 ('붉은악마' 응원단장) :

바로 멋있고 아이디어가 넘치는 축구의 성지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송전헌 기자 :

KBS 뉴스, 송전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