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백운규, 부산항 수출현장 점검…“미중 무역분쟁 엄중 대응”
입력 2018.07.14 (09:56) 수정 2018.07.14 (10:01) 경제
백운규, 부산항 수출현장 점검…“미중 무역분쟁 엄중 대응”
미·중 무역분쟁으로 수출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오늘(14일) 부산항을 방문해 수출·물류 현장을 점검하고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백 장관은 오늘 부산항 수출 현장을 점검하는 자리에서 "부산항이 한진해운 사태,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 국내외적인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운영사·선사·근로자들의 헌신과 다양한 자구 노력을 통해 우리 수출을 최전선에서 이끌어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백 장관은 그러면서 "올해 우리 수출은 사상 최초로 4개월 연속 월 500억 달러를 돌파하며 탄탄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6월 수출이 전년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7월 12일을 기준으로 7월 수출도 증가 추이로 전환했다"고 밝혔습니다.

7월 1~12일 누적 수출은 185억 9천만 달러로, 전년 대비 3.7% 증가한 상태입니다.

백 장관은 "미·중 무역분쟁이 장기화·확산할 가능성이 있어 엄중한 인식에 따라 민관 대응체계를 구축해 주도면밀하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산업부는 실물경제 점검대응반을 상시 가동해 미·중 동향과 수출시장 변화에 대해 철저한 모니터링을 하고 미·중 무역분쟁에 대한 시나리오별 대응 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백운규, 부산항 수출현장 점검…“미중 무역분쟁 엄중 대응”
    • 입력 2018.07.14 (09:56)
    • 수정 2018.07.14 (10:01)
    경제
백운규, 부산항 수출현장 점검…“미중 무역분쟁 엄중 대응”
미·중 무역분쟁으로 수출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오늘(14일) 부산항을 방문해 수출·물류 현장을 점검하고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백 장관은 오늘 부산항 수출 현장을 점검하는 자리에서 "부산항이 한진해운 사태,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 국내외적인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운영사·선사·근로자들의 헌신과 다양한 자구 노력을 통해 우리 수출을 최전선에서 이끌어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백 장관은 그러면서 "올해 우리 수출은 사상 최초로 4개월 연속 월 500억 달러를 돌파하며 탄탄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6월 수출이 전년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7월 12일을 기준으로 7월 수출도 증가 추이로 전환했다"고 밝혔습니다.

7월 1~12일 누적 수출은 185억 9천만 달러로, 전년 대비 3.7% 증가한 상태입니다.

백 장관은 "미·중 무역분쟁이 장기화·확산할 가능성이 있어 엄중한 인식에 따라 민관 대응체계를 구축해 주도면밀하게 대응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산업부는 실물경제 점검대응반을 상시 가동해 미·중 동향과 수출시장 변화에 대해 철저한 모니터링을 하고 미·중 무역분쟁에 대한 시나리오별 대응 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