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 폭염경보…대서 절기인 오늘도 ‘펄펄’
입력 2018.07.23 (05:41) 수정 2018.07.23 (06:43) 사회
일부 섬 지역을 제외한 전국으로 폭염경보가 확대된 가운데 '대서' 절기인 오늘도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대구의 낮 최고기온이 37도, 서울, 광주 36도, 대전, 강릉 35도 등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폭염과 열대야가 장기화됨에 따라 온열질환 등 건강 피해와 농수산업, 축산업에 광범위한 피해가 우려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 부근 해상과 남해 먼바다, 서해 먼바다에서 최고 3,4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또 오늘까지 서해안과 남해안에서는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너울성 파도를 조심해야 합니다.
  • 전국 폭염경보…대서 절기인 오늘도 ‘펄펄’
    • 입력 2018-07-23 05:41:04
    • 수정2018-07-23 06:43:07
    사회
일부 섬 지역을 제외한 전국으로 폭염경보가 확대된 가운데 '대서' 절기인 오늘도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이 끼는 가운데 대구의 낮 최고기온이 37도, 서울, 광주 36도, 대전, 강릉 35도 등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폭염과 열대야가 장기화됨에 따라 온열질환 등 건강 피해와 농수산업, 축산업에 광범위한 피해가 우려된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 부근 해상과 남해 먼바다, 서해 먼바다에서 최고 3,4미터로 높게 일겠습니다.

또 오늘까지 서해안과 남해안에서는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너울성 파도를 조심해야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