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숨진 채 발견…“투신 추정”
입력 2018.07.23 (12:00) 수정 2018.07.23 (13:00)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숨진 채 발견…“투신 추정”
동영상영역 끝
[앵커]

드루킹 김동원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받아온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아파트에서 투신한 것으로 현재까지 파악됩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노 의원이 오늘 오전 9시 38분 서울 중구의 한 아파트 현관 쪽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아파트 경비원이 처음으로 발견돼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노 의원이 아파트 17층과 18층 사이 계단에 외투를 남겼다고 밝혔습니다.

이 외투 안에는 신분증이 든 지갑과 정의당 명함, 유서 등이 담겨있었습니다.

유서에는 드루킹 측에게 금전을 받은 사실은 있지만, 청탁과 관련 없다는 취지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가족들에게 미안하다는 내용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노 의원은 2016년 3월 총선 직전 드루킹 측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 5천만원을 받은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최근 허익범 특검이 본격 수사에 착수했고, 노 의원은 최근까지 금품 수수 사실을 완강히 부인해왔습니다.

경찰은 유족과 정의당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숨진 채 발견…“투신 추정”
    • 입력 2018.07.23 (12:00)
    • 수정 2018.07.23 (13:00)
    뉴스 12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숨진 채 발견…“투신 추정”
[앵커]

드루킹 김동원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받아온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아파트에서 투신한 것으로 현재까지 파악됩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늘 오전 정의당 노회찬 의원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노 의원이 오늘 오전 9시 38분 서울 중구의 한 아파트 현관 쪽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아파트 경비원이 처음으로 발견돼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노 의원이 아파트 17층과 18층 사이 계단에 외투를 남겼다고 밝혔습니다.

이 외투 안에는 신분증이 든 지갑과 정의당 명함, 유서 등이 담겨있었습니다.

유서에는 드루킹 측에게 금전을 받은 사실은 있지만, 청탁과 관련 없다는 취지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가족들에게 미안하다는 내용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노 의원은 2016년 3월 총선 직전 드루킹 측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 5천만원을 받은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최근 허익범 특검이 본격 수사에 착수했고, 노 의원은 최근까지 금품 수수 사실을 완강히 부인해왔습니다.

경찰은 유족과 정의당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민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