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광 한빛원전 자재 창고 화재…4백만 원 피해
입력 2018.08.13 (04:05) 수정 2018.08.13 (08:12) 사회
어제(12일) 오후 10시 40분 쯤 전남 영광군 한빛원전 부지 안의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이 나자 화재 감지기가 작동했으며, 곧바로 한빛원전 자체 소방대가 출동해 30분 만에 진화했습니다.

이 불로 에어컨과 서류 등이 불에 타 4백 만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지만,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불이 난 창고는 한빛원전 2호기에서 백 50미터 정도 떨어진 곳으로, 청소용 화학 약품 등을 보관하는 창고였습니다. 한빛원전 측은 화재로 인한 발전 시설 가동 중단 등의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영광 한빛원전 자재 창고 화재…4백만 원 피해
    • 입력 2018.08.13 (04:05)
    • 수정 2018.08.13 (08:12)
    사회
어제(12일) 오후 10시 40분 쯤 전남 영광군 한빛원전 부지 안의 자재 창고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이 나자 화재 감지기가 작동했으며, 곧바로 한빛원전 자체 소방대가 출동해 30분 만에 진화했습니다.

이 불로 에어컨과 서류 등이 불에 타 4백 만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지만,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불이 난 창고는 한빛원전 2호기에서 백 50미터 정도 떨어진 곳으로, 청소용 화학 약품 등을 보관하는 창고였습니다. 한빛원전 측은 화재로 인한 발전 시설 가동 중단 등의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