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中 전신마비 여성, 침대서 그림 수백 편 그려
입력 2018.08.13 (07:31) 수정 2018.08.13 (07:35)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지금 세계는] 中  전신마비 여성, 침대서 그림 수백 편 그려
동영상영역 끝
침대에 누워 화판에 그림을 그립니다.

중국 산시 성에 사는 마흔 살 장진리 씨는 작품 수백 편을 그린 화갑니다.

8살, 류머티스성 관절염으로 몸 90% 관절이 굳어버렸지만 조금씩 움직일 수 있는 어깨와 목을 이용해 붓을 잡습니다.

사진과 인터넷 등으로 본 풍경을 화폭에 옮긴다는 장진리 씨는 사람들에게 스스로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합니다.
  • [지금 세계는] 中 전신마비 여성, 침대서 그림 수백 편 그려
    • 입력 2018.08.13 (07:31)
    • 수정 2018.08.13 (07:35)
    뉴스광장
[지금 세계는] 中  전신마비 여성, 침대서 그림 수백 편 그려
침대에 누워 화판에 그림을 그립니다.

중국 산시 성에 사는 마흔 살 장진리 씨는 작품 수백 편을 그린 화갑니다.

8살, 류머티스성 관절염으로 몸 90% 관절이 굳어버렸지만 조금씩 움직일 수 있는 어깨와 목을 이용해 붓을 잡습니다.

사진과 인터넷 등으로 본 풍경을 화폭에 옮긴다는 장진리 씨는 사람들에게 스스로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