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베 “헌법 개정안, 다음 국회에서 제출”
입력 2018.08.13 (10:25) 수정 2018.08.13 (10:53) 인터넷 뉴스
아베 “헌법 개정안, 다음 국회에서 제출”
아베 총리가 다음 국회에서 헌법 개정안을 제출할 생각임을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어제 자신의 고향인 야마구치 현에서 실시한 강연에서 "언제까지 논의만 계속할 수는 없다"며 "자민당 헌법 개정안을 다음 국회에서 제출할 수 있도록 의견 취합에 속도를 내야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음달 자민당 총재 선거에서 당원 사이에서 충분히 논의가 되고, 일치단결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아베 총리는 "아베 일강이라고 말들하지만, 나는 극히 융화적 인물"이라며 "당내에서 철저하게 논의하고 그 결과에 기반해 일을 진행해왔다"고도 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차기 총리를 결정할 다음달 자민당 총재 선거전에서 이미 당내 7개 파벌 중 5개 파벌의 지지를 얻어 의원표의 70%를 확보했으며, 다음달 총재선 압승을 바탕으로 헌법 개정을 밀어 붙일 생각인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대해 아베 총리에 맞서 총재 선거 출마를 선언한 이시바 전 방위상은 "아베 총리가 헌법 개정 문제를 총재 선거에서 쟁점으로 삼으려 하는데 반대할 생각은 없지만 당의 이해를 얻은 다음에 진행될 일"이라며 "다시 한번 제대로 논의해야하고, 최소한 당에서의 결정 과정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 아베 “헌법 개정안, 다음 국회에서 제출”
    • 입력 2018.08.13 (10:25)
    • 수정 2018.08.13 (10:53)
    인터넷 뉴스
아베 “헌법 개정안, 다음 국회에서 제출”
아베 총리가 다음 국회에서 헌법 개정안을 제출할 생각임을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어제 자신의 고향인 야마구치 현에서 실시한 강연에서 "언제까지 논의만 계속할 수는 없다"며 "자민당 헌법 개정안을 다음 국회에서 제출할 수 있도록 의견 취합에 속도를 내야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음달 자민당 총재 선거에서 당원 사이에서 충분히 논의가 되고, 일치단결해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아베 총리는 "아베 일강이라고 말들하지만, 나는 극히 융화적 인물"이라며 "당내에서 철저하게 논의하고 그 결과에 기반해 일을 진행해왔다"고도 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차기 총리를 결정할 다음달 자민당 총재 선거전에서 이미 당내 7개 파벌 중 5개 파벌의 지지를 얻어 의원표의 70%를 확보했으며, 다음달 총재선 압승을 바탕으로 헌법 개정을 밀어 붙일 생각인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대해 아베 총리에 맞서 총재 선거 출마를 선언한 이시바 전 방위상은 "아베 총리가 헌법 개정 문제를 총재 선거에서 쟁점으로 삼으려 하는데 반대할 생각은 없지만 당의 이해를 얻은 다음에 진행될 일"이라며 "다시 한번 제대로 논의해야하고, 최소한 당에서의 결정 과정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사진출처 : EPA=연합뉴스]
기자 정보